상단여백
HOME 핫이슈
'보통사람' 격변의 시대, 평범한 사람들 캐릭터 공개...평범하거나 섬뜩하거나
사진=오퍼스픽쳐스

격변의 시대, 평범하게 살고 싶었던 보통사람들의 이야기를 담은 영화 '보통사람'(감독 김봉한)의 캐릭터 포스터가 10일 오전 공개됐다.

이날 공개된 포스터에는 주연 손현주, 장혁, 김상호, 라미란, 정만식의 모습이 각양 각색으로 담겨 있어 눈길을 끈다.

손현주는 1980년대 보통 형사 성진을 맡아 가죽잠바에 긴 장발의 모습을 재현했으며 평범하고 인자한 아버지를 연기한다.

장혁은 포스터에서조차 섬뜩한 카리스마를 내뿜고 있다. 그는 극중 성진에게 거부할 수 없는 제안을 건내는 안기부 실장 규남을 연기. 냉혈한의 정석을 보여줄 예정이다.

김상호는 성진의 절친한 형이자 모든 것이 비밀스러운 시대에서 진실을 추구하고자 하는 정의감 가득하고 강건한 기자 재진을 연기한다.

라미란은 개성 가득했던 연기 실력을 잠시 내려놓고 그 당시 평범했던 아내로 분할 예정. 연기파 배우 정만식은 장혁과 함께 대한민국을 뒤흔든 사건을 기획하는 안기부 차장 역을 맡아 악역 특유의 날카로운 눈빛을 보내고 있다.

한편 포스터 속 다채로운 매력과 함께 시대를 관통하고 현대인들에게도 공감을 자아낼 이야기로 관객들을 찾을 '보통사람'은 오는 23일 개봉한다.

서미영 기자  ent2@kns.tv

<저작권자 © KNS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관련기사

서미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KNS가 만난 사람
[인터뷰] 동양화가 윤영경, "백두산의 아름다움 수묵산수화로 담아"[인터뷰] 동양화가 윤영경, "백두산의 아름다움 수묵산수화로 담아"
[초대석] ㈜메이키스트엑스 정재우 대표 “혁신성장 이끌 새로운 전략은 ‘벤처 콤비네이션(V-combination)’”[초대석] ㈜메이키스트엑스 정재우 대표 “혁신성장 이끌 새로운 전략은 ‘벤처 콤비네이션(V-combination)’”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