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4-17 00:12 (토)
北 단거리 미사일 발사...NSC "미사일 발사, 깊은 우려 표명"
상태바
北 단거리 미사일 발사...NSC "미사일 발사, 깊은 우려 표명"
  • 황경진 기자
  • 승인 2021.03.26 14: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훈 국가안보실장 [사진=YTN]
서훈 국가안보실장 [사진=YTN]

[KNS뉴스통신=황경진 기자] 북한이 어제(25일) 아침 동해상으로 단거리미사일 두 발을 발사했다. 이에 대해 청와대는 국가안전보장회의 상임위원회 긴급회의를 열고 깊은 우려를 표명했다.

어제 오전 7시 6분과 25분, 북한이 함경남도 함주 일대에서 동해상으로 단거리 미사일 두 발을 발사했다고 합동참모본부가 밝혔다. 최대 비행거리는 약 450킬로미터, 고도는 60킬로미터로 군 당국은 추정했다. 한미 정보당국은 북한의 발사체 기종을 정밀 분석 중이다.

[사진=SBS]
북한이 쏘아올린 탄도미사일 떨어진 위치 추정 [사진=SBS]

합참 관계자는 단거리 탄도미사일 가능성에 무게를 두고 있다며, 지상에서 발사된 것으로 파악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김준락 합동참모본부 공보실장은 "현재 우리 군은 관련 동향을 면밀하게 주시하면서 철저한 대비태세를 유지하고 있다"고 밝혔다. 

청와대는 북한의 미사일 발사 이후 NSC 상임위 긴급회의를 열어 문제를 논의했다. 우선, 미국의 대북정책 검토가 진행되는 가운데 미사일 발사가 이뤄진 것에 깊은 우려를 표명했습니다. 이어 미국을 비롯한 유관국들과 이번 발사의 배경과 의도를 정밀 분석하면서 관련 협의를 강화해 나가기로 했다.

청와대는 회의에서 북한의 단거리 발사체 발사와 관련해 합참의장의 보고를 받은 뒤 상임위원들이 한반도의 전반적인 안보상황을 점검했다고 전했다.

이날 긴급회의는 1시간 30분 동안 진행됐다. NSC 상임위는 향후 한미 정보판단을 통해 이번에 발사된 미사일의 세부 제원에 대한 최종 판단을 내리기로 했다.

황경진 기자 jng8857@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