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4-15 08:32 (목)
장성군, 2021년 ‘푸드플랜 5대 중점과제’ 추진한다
상태바
장성군, 2021년 ‘푸드플랜 5대 중점과제’ 추진한다
  • 방계홍 기자
  • 승인 2021.02.04 15: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2년까지 1500농가 육성… 광주권 로컬푸드직매장 등 건립

[KNS뉴스통신=방계홍 기자] 장성군이 2021년 푸드플랜 5대 중점과제를 추진할 계획이다. 푸드플랜은 먹거리의 지역 내 생산․유통․소비 전 과정을 계획해 소비자의 식탁에는 안전하고 건강한 먹거리를, 농가에는 안정적인 소득을 보장하는 먹거리 종합전략이다.

새해 장성군의 푸드플랜 5대 중점과제는 ▲로컬푸드 연중 안정생산 공급체계 구축 ▲안전 먹거리 제공 시설기반 구축 ▲먹거리 통합운영 체계 확립 ▲먹거리 소비시장 확대 ▲민‧관 거버넌스 활성화다.

먼저, 장성군은 2022년까지 1500농가 규모로 푸드플랜 참여 농업인을 육성할 계획이다. 또 지난해에 이어 올해에도 ‘중소농 기반구축사업’을 통해 새로운 작부체계를 구축, 직매장과 공공급식 등에 안정적인 농산물 공급이 가능하도록 지원한다.

아울러, 군은 중소농의 판로확보에 큰 역할을 하게 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는 광주권 로컬푸드직매장과 공공급식 통합 유통을 담당할 공공급식지원센터, 중소농업인의 공동가공 이용시설인 로컬푸드가공센터를 건립할 계획이다.

그밖에 먹거리 관련 소비시장 확대를 위한 직거래 활동 강화와 공공급식 유통 기능 강화, 로컬푸드 공급비중 50% 확대 등 농협과의 상생협력 모델도 구축한다. 나아가 내년부터는 공공형 운영법인을 설립해 먹거리사업의 공공성을 강화할 계획이다.

유두석 장성군수는 “푸드플랜은 장성 농업의 새로운 전환점이 될 우리 군 역점사업”이라면서 “농사만 지어도 안정적인 소득 창출을 이룰 수 있는 부자농촌 건설에 집중하겠다”고 말했다.

방계홍 기자 chunsapan2@naver.com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