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3-06 10:11 (토)
전주시설공단 노조 박종칠 수석부위원장, 대한축구협회 감사패 수상
상태바
전주시설공단 노조 박종칠 수석부위원장, 대한축구협회 감사패 수상
  • 송미경 기자
  • 승인 2021.01.22 15: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잔디 관리 담당…최상의 잔디 피치 컨디션 유지로 축구선수단에 최적 훈련‧경기 환경 제공
전주시설공단 노동조합 박종칠 수석부위원장이 22일 대한민국 축구 발전을 위한 노력을 인정받아 대한축구협회로부터 감사패를 받았다.
전주시설공단 노동조합 박종칠 수석부위원장이 22일 대한민국 축구 발전을 위한 노력을 인정받아 대한축구협회로부터 감사패를 받았다.

[KNS뉴스통신=송미경 기자] 전주시설공단(이사장 백순기)은 공단 노동조합 박종칠 수석부위원장이 대한민국 축구 발전을 위한 노력을 인정받아 대한축구협회로부터 감사패를 받았다고 22일 밝혔다.

박종칠 수석부위원장은 공단에서 운영하는 시설의 잔디를 관리하는 업무를 맡고 있으며 최상의 잔디 피치 컨디션을 유지해 축구선수단이 최적화된 환경에서 훈련과 경기를 할 수 있도록 지원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공단은 전주월드컵경기장을 비롯한 천연잔디 구장 4개와 인조잔디 구장 7개를 관리하고 있다.

전주월드컵경기장을 홈그라운드로 사용하는 전북 현대 모터스는 K1 리그 역대 최초 4연패의 업적을 달성했다.

박 수석부위원장은 “한국 축구의 위상을 드높인 대한축구협회로부터 감사패를 받게 돼 영광”이라며 “공단 직원 모두가 노력한 결과이며, 앞으로도 축구 성지 ‘전주성’이 최고의 잔디 그라운드 상태를 유지할 수 있도록 관리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송미경 기자 ssongmi1536@naver.com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