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2-24 23:12 (수)
전북소방, 설 연휴 대비 화재예방대책 추진
상태바
전북소방, 설 연휴 대비 화재예방대책 추진
  • 김봉환 기자
  • 승인 2021.01.19 19: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NS뉴스통신=김봉환 기자] 전라북도 소방본부(본부장 홍영근)는 19일부터 도내 화재취약시설 화재안전점검 등 안전환경 조성을 통해 도민이 안전하고 따뜻한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설 연휴 화재예방대책을 추진한다.

이번 화재예방대책은 연휴기간 이용객이 증가하는 다중이용시설의 소방시설 점검을 통해 화재안전을 강화하고 코로나19로 방문객 출입이 제한된 요양병원 등의 화재 인명피해 제로화에 초점을 맞춘다.

최근 5년(2016~2020)간 설 연휴기간 중 도내에서는 109건의 화재로 4명의 부상자와 18억원의 재산피해가 발생했다.

화재발생 장소는 주거시설이 32%, 원인으로는 부주가 55%를 차지해 명절기간 도민의 화재안전 의식 확립이 중요한 것으로 분석되었다.

대책의 주요내용은 ▲ 판매·운수시설 불시 소방특별조사 ▲ 코로나19 관련시설 긴급 화재안전점검 ▲ 전통시장 자율 화재안전점검 ▲ 쪽방 등 취약건축물 화재안전 컨설팅 ▲ 연휴기간 언론매체 등을 활용한 화재예방 홍보활동 강화 등이며

특히, 코로나19로 인해 방문객 출입이 제한된 요양병원, 생활치료센터, 노인의료복지시설 이용자 등의 안전을 위해 긴급 화재안전점검 및 소방안전 컨설팅을 집중 추진할 예정이다.

홍영근 소방본부장은 “모든 도민이 안전하고 행복한 설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화재예방대책 추진에 최선을 다 할 것” 이라며 “도민 모두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마스크착용 등 방역수칙을 철저히 지켜줄 것”을 당부했다.

김봉환 기자 bong21@empal.com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