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택시, ‘청백-e 시스템’으로 예산 절감효과 ‘톡톡’
상태바
평택시, ‘청백-e 시스템’으로 예산 절감효과 ‘톡톡’
  • 정찬성 기자
  • 승인 2020.12.31 14: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NS뉴스통신=정찬성 기자] 평택시(시장 정장선) 감사관에서는 2020년 ‘청백-e 시스템’ 운영을 통해 18,905건의 행정착오 예방과 3억2천만원 상당의 재정효과를 거뒀다고 31일 밝혔다.

‘청백-e 시스템’이란 관직 수행능력과 청렴의 덕목을 겸비한 조선시대의 이상적인 관직자를 호칭하던 ‘청백리’에서 착안된 시스템으로, 지자체가 사용하는 지방세, 지방재정, 세외수입, 지방인사, 인허가 등 5대 지방행정 정보시스템을 통해 업무처리 과정에서 발생할 수 있는 비리 및 행정착오를 예방하는 시스템이다.

즉, 업무 담당자가 행정정보시스템을 통한 업무처리를 하는 과정에서 자료 고의 조작, 오류, 누락 등 비리나 행정착오가 발생하면 1차로 업무 담당자와 부서 관리자가 경보 알림을 받고 오류를 수정하게 되며, 2차로 시스템을 총괄하는 감사관에서 경보 알림을 확인하고 각 부서 처리 현황과 적정여부를 모니터링하게 된다.

시 관계자는 2021년에도 시스템 사용법에 대한 업무 담당자 교육과 예방 시스템 시나리오 추가 발굴을 통해 ‘청백-e’시스템의 효율을 극대화 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정찬성 기자 ccs123@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