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1-24 10:54 (일)
‘2020 서울국제발명전시회’ 12월 1일 개막…온·오프라인 병행 개최
상태바
‘2020 서울국제발명전시회’ 12월 1일 개막…온·오프라인 병행 개최
  • 김관일 기자
  • 승인 2020.11.30 09: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일까지 진행… 전 세계 24개국 464점 혁신 발명 제품 한자리에
온·오프라인·융합 개최로 코로나19 영향 최소화, 판로개척 효과 최대화

[KNS뉴스통신=김관일 기자] 특허청이 주최하고 한국발명진흥회가 주관하는 ‘2020 서울국제발명전시회’가 오는 12월 1일부터 4일까지 서울 삼성동 코엑스 Hall C에서 열린다.

올해 전시회에는 코로나 19에 따른 영향에도 대만, 말레이시아, 미국 등 24개국 464점이 출품됐으며, 국내외 참가자의 원활한 참여와 전시 진행이 가능하도록 온·오프라인 융합(OxO, Offline extended Online) 전시로 마련됐다.

현장에는 국내외 우수발명품을 전시하는 동시에 역대 국제발명전시회에서 우수한 성과를 거둔 ‘K-발명품’들을 전시하는 특별관 및 롯데e커머스, 아마존 등의 MD 등으로 구성된 전문가의 컨설팅 등이 예정돼 있다.

전시 개최와 함께 온라인 전시장도 함께 오픈된다. 생활용품(Living)관, 식품(Dining)관 등 총 6개관이 개설돼 있으며 발명에 대한 설명, 이미지, 구매처 정보 등을 바탕으로 제작된 쇼퍼블 콘텐츠를 활용한 온라인 전시가 진행된다.

특히, 이번 출품작 중 상품성이 우수한 발명품은 사전심사를 거쳐 '롯데온' 쇼핑몰 기획전에 입점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해 해당 기업 및 제품의 판로 개척과 홍보를 추가적으로 지원할 계획이다.

개막식·시상식 등 주요 행사장면은 라이브 스트리밍과 인플루언서를 통해 확인 가능하며 해외 참가자를 위해 원격으로도 실시간 참여가 가능하도록 진행할 예정이다.

발명진흥회 고준호 상근부회장은 “이번 전시회는 철저한 방역 아래 개최되는 안전한 전시회가 될 것”이라며 “코로나19로 판로개척에 어려움을 겪는 기업과 발명가에게 보다 실질적인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서울국제발명전시회는 전시회 기간 내 별도의 참관신청 없이 무료로 개방되며 전시회 관련 자세한 내용은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김관일 기자 ki21@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