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1-24 22:33 (일)
김해시 수능종합계획 수립, 수험생 적극 지원
상태바
김해시 수능종합계획 수립, 수험생 적극 지원
  • 박광식 기자
  • 승인 2020.11.27 16: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예년과 달리 코로나 방역대책 포함


전 고3 수험생 마스크 5,300매 전달

17개 고사장 격려 현수막…주변 방역
(사진제공=김해시)
사진=김해시

[KNS뉴스통신=박광식 기자] 경남 김해시는 오는 12월 3일 실시되는 2021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의 적극적인 지원을 위해 코로나19 방역대책을 포함한 수능종합계획을 수립해 종합상황실을 수능일까지 운영하고 공무원과 자원봉사자 220여명이 지원에 나선다고 밝혔다.

수능일 당일 김해에서는 오전 8시40분부터 오후 5시40분까지 17개 고등학교와 코로나19에 대비한 별도시험장 한곳에서 5,200여명의 수험생이 시험을 치른다.

코로나19 사전조치로 26일부터 다음달 4일까지 전 고등학교는 원격수업으로 전환하며 시와 김해교육지원청 공무원들로 구성된 기초학원 방역대응반은 관내 입시학원 52개소를 대상으로 26일부터 내달 2일까지 특별방역 합동점검과 함께 학원, 교습소의 등원, 운영 자제를 요청한다.

시는 관내 24개 고등학교 고3 수험생 전 학급에 KF94 마스크 5,300매를 전달했고 17개 각 고사장마다 코로나 상황을 이겨내고 그간의 노력이 빛을 발하길 바라는 허성곤 시장의 격려 메시지를 담은 현수막을 달아 수험생들을 격려하고 있다.

(사진제공=김해시)
(사진제공=김해시)

또 시 대중교통과는 안전수송 상황대책반을 운영해 경전철 인제대역 등 6개역에 수험생 수송 비상차량을 배치하고 3교시 영어영역 듣기평가 시간인 오후 1시10분부터 35분까지 25분간 경전철 감속운행, 시내버스 정류장 근처 서행운행 및 안전수칙 준수 철저, 경적 등 소음 발생에 주의토록 지도한다.

시 보건소는 수능 전 3일간 6명의 인원과 장비를 동원해 17개 고사장 주변에 3회에 걸쳐 긴급방역을 할 예정이며 코로나19 및 의료지원 긴급수송 상황실을 운영해 각 시험장, 유관기관과 긴밀한 연락체계를 유지하고 수험생 환자 발생 시 병원으로 긴급 후송, 관리한다.

시청, 공공기관 등은 수능일 출근시간을 평소보다 1시간 늦춘 오전 10시로 조정한다.

허성곤 시장은 “올해는 코로나19라는 힘든 상황 속에서 수능을 치르게 되어 안타까운 마음이다. 수험생들이 그간 열심히 노력해 온 만큼 안전한 환경 속에서 시험에 집중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며 “아울러 수능 이후에도 PC방과 도서관, 영화관 등 수능생들의 이용도가 높은 시설의 이용 자제를 당부하며 이에 대한 방역도 철저히 할 것이다”라고 말했다.

한편 코로나19로 인한 시험 당일 자가격리 대상자를 위한 별도의 시험장을 운영하고 확진자는 마산의료원에 시험장을 준비하고 있으며, 자세한 사항은 도교육청 상황반(055-268-1391~2), 김해교육지원청(055-330-9640, 9642), 김해시청 종합상황실(055-330-3173)로 연락하면 된다.

박광식 기자 bks7890@naver.com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