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1-19 23:28 (화)
대구 서구, 2021년 예산안 4189억원 편성
상태바
대구 서구, 2021년 예산안 4189억원 편성
  • 조형주 기자
  • 승인 2020.11.24 18: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구청 전경. [사진=대구 서구]
서구청 전경. [사진=대구 서구]

[KNS뉴스통신=조형주 기자] 대구시 서구는 지난 20일 2021년도 예산으로 4189억원을 편성해 구의회에 제출했다.

이번 2021년도 예산안은 11월 20일부터 개최되는 ‘제224회 서구의회 제2차 정례회’심의를 거쳐 다음달 15일 확정될 예정이다.

서구가 편성한 내년 예산은 올해 본예산보다 209억원(5.26%) 늘어난 규모로 일반회계 4160억원, 특별회계 29억원이다.

구는 2021년 예산과 관련해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른 지역경제 활력과 민생안정, 사회적 약자 편의 도모를 위한 환경개선 등에 초점을 두었다”고 설명했다.

분야별 예산 내역으로는 일반회계 부문별 세출예산의 주요내용은 ▲사회복지 2728억원(65.59%)▲지역개발 128억원(3.07%) ▲환경 110억원(2.64%) ▲보건 81억(1.94%) ▲문화 및 관광 51억원(1.22%) 등이다.

미래발전 도시기반조성 사업에 △인동촌 백년마을 만들기(34억원) △원하는대로 동네 만들기(5억원) △간판개선사업(10억원) △평리재정비촉진지구 기반시설 설치(20억원) 등 깨끗한 도시기반 확충에 중점을 뒀다.

안전하고 건강한 생활환경 조성을 위해 △교통사고 잦은곳 및 어린이보호구역 개선(5억원) △도로시설물 및 안전한 지역만들기(29억원) △공원 및 녹지환경 개선(37억원) 등 안전한 생활환경 개선사업에 투입한다.

따뜻한 복지사업을 위해 △생계·주거급여 등(540억원) △기초연금 및 장애인연금(1,090억원) △보육사업 및 지역아동센터 지원 등(411억원) △일자리사업 및 사회적기업 육성사업 등(23억원) 등으로 사회적 약자를 위한 맞춤형 복지서비스를 제공한다.

교육·문화분야는 △서구인재육성재단 출연금(10억) △우리마을 교육나눔 및 명품교육 지원(19억원) △축제·문화행사 지원(13억원) 등 교육환경 개선과 공감문화도시를 조성해 나간다.

류한국 서구청장은 “코로나 속 일상생활의 안정에 역점을 두고 구민 생활에 활력을 위해 안전하고 건강한 도시 인프라를 지속적으로 확충해 나가면서 구민이 공감하고 참여하는 구정, 구민들의 삶이 좀 더 향상될 수 있는 변화를 만들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조형주 기자 nacf25@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