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1-19 23:28 (화)
[오늘 날씨] 전국 흐리고 비…비 그치고 내일부터 기온 ‘뚝’
상태바
[오늘 날씨] 전국 흐리고 비…비 그치고 내일부터 기온 ‘뚝’
  • 황경진 기자
  • 승인 2020.11.19 08: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9일 오후 날씨 예보 [자료=기상청]
19일 오후 날씨 예보 [자료=기상청]
자료=기상청
자료=기상청

[KNS뉴스통신=황경진 기자] 목요일인 오늘(19일)은 아침(09시)까지 서울·경기도와 강원영서북부, 충남, 오전(06~12시)에 강원영서남부와 충북, 전라도, 낮(09~15시)에 경상도와 제주도에 돌풍과 천둥·번개를 동반한 강한 비가 오는 곳이 있겠으니 시설물 관리와 안전사고에 유의해야 하겠다. 서해안과 남해안은 오늘까지, 강원영동과 경상동해안은 내일(20일)까지 바람이 35~60km/h(10~16m/s)로 매우 강하게 부는 곳이 있겠다.

기상청에 따르면 오늘은 전국이 흐리고 비가 오겠으며 돌풍을 동반한 천둥과 번개가 치는 곳이 있겠다. 오늘 비는 낮(12시)에 중부서해안을 시작으로 밤(21시)에 대부분 그치겠다.

한편, 내일(20일) 새벽(00~06시)에 충청내륙과 전라내륙에는 산발적으로 빗방울 떨어지는 곳이 있겠다.오늘 비가 그친 후 북서쪽의 찬 공기가 남하하면서 기온이 차차 떨어지기 시작해 내일 아침 기온은 오늘보다 중부지방과 전라도는 15도 이상, 그 밖의 지역은 10도 이상 큰 폭으로 떨어지겠으며 낮 기온도 오늘보다 10도 가량 떨어져 쌀쌀하겠다. 특히, 모레(21일) 아침 기온은 복사냉각에 의해 내륙을 중심으로 0도 이하(일부 경기동부와 강원영서 -5도 이하)로 떨어져 춥겠으니 건강관리에 각별히 유의해야 하겠다.

오늘 낮 최고기온은 16~23도가 되겠다.

오늘 대부분 해상에서는 돌풍과 함께 천둥과 번개가 치는 곳이 있겠으니 해상 안전사고에 주의해야 하겠다.

에어코리아에 따르면 오늘 미세먼지는 원활한 대기 확산과 강수의 영향으로 대기 상태가 청정해 전 권역이 '좋음'으로 예상된다.

황경진 기자 jng8857@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