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4-15 11:03 (목)
모더나 "코로나 백신, 94.5% 효과"...백신 사용은 언제쯤?
상태바
모더나 "코로나 백신, 94.5% 효과"...백신 사용은 언제쯤?
  • 황경진 기자
  • 승인 2020.11.17 13: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국 제약 회사 모더나 로고 ⓒAFPBBNews
미국 제약 회사 모더나 ⓒAFPBBNews

[KNS뉴스통신=황경진 기자] 전세계적으로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의 확산세가 줄어들지 않고 있는 가운데 화이자에 이어 미 제약회사 모더나까지 코로나 백신 중간결과가 긍정적으로 나와 기대를 모으고 있다.

16(현지시각) AP통신과 로이터통신 등 미 현지 언론에 따르면 모더나가 연구 진행중인 코로나19 백신은 94.5% 예방효과가 있다는 중간결과가 나왔다. 

앞서 9일 글로벌 제약회사인 화이자에서도 자체 백신이 90% 효과가 있다고 발표한 바 있다. 

모더나는 이번 연구 중간결과가 임상대상자 3만명 중 95명을 대상으로 한 결과를 집계했다고 밝혔다.  

또 모더나 백신은 2~8도의 냉장상태에서 30일까지 보관할 수 있는 것으로 알려져 영하 70 초저온에서 보관해야하는 화이자의 백신에 비해 개발도상국 등에서도 유통이 비교적 보관이 용이하다.  

미 정부 전염병 전문가인 앤서니 파우치 박사는 "지금 이야기하고 있는 백신과 앞으로 나올 백신은 터널 끝에 있는 빛"이라며 백신효과를 기대했다. 

15일(현지시각) AP와의 인터뷰에서 모더나 대표인 스티븐 호그 박사는 "실제로 백신이 전염병을 막고 우리를 다시 삶으로 되돌릴 수 있다는 희망을 모두에게 줄 것"이라며 "이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모더나 뿐만이 아니라 전 세계 수요를 충족시키기위해 많은 백신이 필요할 것이다"고 전했다. 

화이자와 공동 연구를 하고 있는 바이오엔텍 대표 우글 사힌은 영국 BBC와의 인터뷰를 통해 "이번 겨울은 백신 접종에 의한 큰 효과가 전망되지 않고 (아마도) 어려울 것"이라고 내다봤다. 

우글 사힌은 또 "(연구가 잘될경우) 올해 말이나 내년 초에 백신 제공을 시작할 것"이라며 "목표는 내년 4월까지 3억회분 이상의 백신을 제공하는 것이다"고 전망했다. 

황경진 기자 jng8857@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