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2-01 22:40 (화)
중부발전, 효자도 에너지자립형 복지관 신축공사 준공
상태바
중부발전, 효자도 에너지자립형 복지관 신축공사 준공
  • 김관일 기자
  • 승인 2020.10.30 08: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복지관 신축과 보건소 협업 통한 건강케어시스템 구축으로 주민 복지 증진 기여
발전소 주변지역 주민 고충 이해하고 소통 확대 나서
29일 효자도 에너지자립형 복지관 신축공사 준공식에서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왼쪽 세번째 김한태 충청남도의회의원, 오른쪽 세번째 원소연 신보령발전본부장, 오른쪽 첫번째 김태연 신보령발전본부 환경민원부장. [사진=중부발전]
29일 효자도 에너지자립형 복지관 신축공사 준공식에서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왼쪽 세번째 김한태 충청남도의회의원, 오른쪽 세번째 원소연 신보령발전본부장, 오른쪽 첫번째 김태연 신보령발전본부 환경민원부장. [사진=중부발전]

[KNS뉴스통신=김관일 기자] 한국중부발전(사장 박형구)은 29일 충청남도 보령시 효자도 복지관 신축지에서 섬 주민, 중부발전 임직원, 보령시 관계자, 농어업협력재단 담당자 등 약 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섬마을 에너지자립형 복지관 신축공사 준공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효자 1리 마을회관 부속부지에 총 72㎡ 규모로 새롭게 지어진 복지관은 에너지 자립을 위해 태양광/열 복합패널이 설치됐다. 또한, 섬 주민의 다수를 차지하는 노령인구의 건강관리를 위해 혈압계 등 기초 측정기를 보급하고 보령시 보건소와 협업하여 측정정보를 누적 관리하고 컨설팅하는 건강케어 시스템도 구축됐다.

효자도 주민들의 숙원사업이기도 했던 이번 신축사업은 2019년 농어촌 상생기금 사업의 일환으로 추진됐으며, 중부발전은 총 2억원의 기금을 출연했다. 보령시는 관련 인허가 신속 추진, 농어업협력재단에서는 사업 시행 및 관리함으로써 각 기관의 공조 하에 성공적으로 공사를 준공할 수 있게 됐다.

김대식 효자1리 노인회장(왼쪽 두번째)이 원소연 신보령발전본부장(왼쪽 세번째)에게 감사패를 전달하고 있다. [사진=중부발전]
김대식 효자1리 노인회장(왼쪽 두번째)이 원소연 신보령발전본부장(왼쪽 세번째)에게 감사패를 전달하고 있다. [사진=중부발전]

이날 준공식에 참석한 중부발전 신보령발전본부 원소연 본부장은 인사말을 통해 “금번 준공된 복지관이 주민의 편의와 복지를 향상시키는데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라며, 앞으로 지역사회와의 상생협력에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효자 1리 오원진 이장은 주민을 대표해 “지역의 숙원사업인 복지관 신축을 지원해준 한국중부발전에 감사하며, 앞으로도 주민과의 상생 발전을 위해 노력해 달라”고 감사와 당부의 말을 전했다.

한편, 효자도는 보령발전본부 7,8호기 온배수 보상과 신보령발전본부 건설 관련 소음 피해보상 요구 등 발전소 운영에 따른 고충을 지속적으로 제기하였던 지역으로서 중부발전은 이번 신축사업이 섬 주민의 고충을 이해하고 적극적 소통 채널을 유지할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김관일 기자 ki21@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