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22 23:09 (목)
전국시군자치구의회의장협의회, 충북도민 위한 성금 300만원 기탁
상태바
전국시군자치구의회의장협의회, 충북도민 위한 성금 300만원 기탁
  • 이건수 기자
  • 승인 2020.10.12 21: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집중호우로 큰 피해 입은 충주·제천·음성·단양 지원
[사진=청주시의회]
[사진=청주시의회]

[KNS뉴스통신=이건수 기자] 전국시군자치구의회의장협의회는 12일 역대 최악의 집중호우로 심각한 피해를 입은 도민을 돕기 위한 성금 300만원을 대한적십자사 충북지사(지사회장 김경배)에 기탁했다.

기탁된 성금은 역대 최장기간의 장마와 물폭탄으로 충북에서 가장 심각한 피해를 입은 충주시·제천시·음성군·단양군 등 4개 시·군에 지원될 예정이다.

전국시·군·자치구의회의장협의회는 지난달 16일 제227차 시·도대표회의에서 집중호우 피해의 심각성을 우려하며, 신속한 복구 지원과 피해자들을 돕기 위한 성금 지원을 결정했다.

이에 따라 협의회를 대표해 성금을 전달한 최충진 전국시군자치구의회의장협의회 부회장(충북대표회장 / 청주시의회 의장)은 “코로나19 장기화에 더해 집중호우로 피해를 입은 주민들의 빠른 일상복귀를 바란다"며, "항상 도민을 먼저 생각하는 의장협의회가 되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이건수 기자 geonba@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