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29 13:29 (목)
동대문구, 코로나19 극복 희망일자리사업 참여자 3차 추가 모집
상태바
동대문구, 코로나19 극복 희망일자리사업 참여자 3차 추가 모집
  • 유기현 기자
  • 승인 2020.09.21 15: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대문구청 전경
동대문구청 전경

[KNS뉴스통신=유기현 기자]

동대문구(구청장 유덕열)는 코로나19 극복 희망일자리사업 참여자 550명을 이달 21일부터 24까지 추가 모집한다고 밝혔다.

코로나19 극복 희망일자리사업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한 경제적 피해를 입은 주민을 지원하고 지역경제 회복을 돕기 위해 공공일자리를 제공하여 생활 안정을 돕는 사업이다.

구는 9월 21일 기준으로 동대문구에 주소지를 둔 만 18세 이상 근로능력이 있는 주민이면 누구나 신청할 수 있다. 단, 실업급여 수급자, 1세대 2인 참여자 등은 제외되며, 실직자 및 대학교 휴학생을 우선 선발한다.

또한 신청서 접수 마감 후 심사를 거쳐 최종 참여자를 선발하고, 9월 29일(화) 결과를 개별 통보할 예정이며, 최종 선발된 참여자들은 2020년 10월 5일부터 11월 30일까지 2개월간 근무할 예정이다. 

모집 분야는 불법 광고물 정비, 발열체크, 생활방역 등으로 근무시간은 1일 8시간 이내, 주 5일 근무가 원칙이며, 급여는 2020년 최저임금(시간급 8,590원)이 적용된다. 단, 만 65세 이상 참여자는 안전을 위해 1일 3시간 근무가 가능하다.

본 사업에 참여를 희망하는 주민은 이달 21일부터 24일까지 신분증을 지참해 주소지 동 주민센터에 직접 방문해 신청하면 된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동대문구청 누리집 내 고시공고 또는 채용정보 게시판을 확인하거나 구청 일자리정책과(☎02-2127-4973, 4363) 및 거주지 동 주민센터에 문의하면 된다.

유덕열 동대문구청장은 “코로나19로 경제적 어려움을 겪는 주민들에게 안정적인 공공일자리를 제공하고자 희망일자리 3차 모집을 하게 됐다”며,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구민들에게 한시적으로라도 일자리를 제공해 경제적으로 도움이 될 수 있기를 바라며 앞으로도 양질의 공공일자리 마련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구는 지난 코로나19 극복 희망일자리사업 1,2차 모집을 통해 1,078명을 선발해 발열체크, 소독 업무 등에 투입한 바 있다.

 

유기현 기자 ntrue119@naver.com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