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1-26 23:02 (목)
경북농협·대구경북 팜스테이협의회, 농촌관광 활성화 위해 '언택트관광' 집중
상태바
경북농협·대구경북 팜스테이협의회, 농촌관광 활성화 위해 '언택트관광' 집중
  • 조형주 기자
  • 승인 2020.08.06 16: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경북농협
사진=경북농협

[KNS뉴스통신=조형주 기자] 경북농협과 대구경북 팜스테이협의회는 6일 침체된 경북농촌관광을 활성화하기 위해 타인과의 접촉을 줄이며 여행욕구를 충족시켜주는 이른바 언택트 관광에 대해 논의하고 적극적으로 나서기로 했다.

2020 대구경북 관광의 해에도 불구하고 코로나19로 인해 경북지역 축제·행사 등이 연기 또는 취소되면서 관광객이 크게 줄어 지역 관광숙박업과 여행업 등이 개점 휴업상태를 맞이한 상황이다.

경상북도문화관광공사에 따르면 지난해 1월부터 6월까지 경북의 대표관광지인 경주 보문관광단지 내·외국인 관광객이 376만명이였으나, 올해는 73% 줄어든 102만명에 그쳐 경북관광산업이 크게 위축되고 있다.

이에 침체된 관광산업을 활성화하기 위해 한국관광공사에서는 코로나19를 피해 여유롭고 안전한 국내여행을 돕기 위한 언택트 관광지 100선을 선정·발표했으며, 경북지역에서는 ▴호미반도해안둘레길(포항) ▴금오산 올레길(구미) ▴경천대전망대(상주) ▴진남교반(문경) ▴벌영리메타세콰이어길(영덕) ▴낙강물길공원(안동) ▴성밖숲(성주) ▴국립백두대간수목원(봉화) ▴등기산스카이워크(울진) ▴행남해안산책로(울릉) 등 10곳이 선정됐다.

경북농협과 팜스테이협의회는 농촌관광활성화를 위해 팜스테이마을 및 농촌마을을 언택트 관광지로 적극 홍보하기로 뜻을 모았으며, 마을마다의 특색을 살려 농촌에서만 할 수 있는 농사체험, 가족들과 함께하는 힐링 산책, 곤충체험(반딧불, 사슴벌레), 추억의 놀이(굴렁쇠, 스카이 콩콩) 등 도시민에게 여유와 즐거움을 함께 가질 수 있는 장소를 마련하기 위해 상호 협력할 것을 약속했다.

이외에도 경북농협은 지난 7월 한 달 동안 깨끗하고 안전한 농촌관광 기반 구축을 위해 경북 내 23개 시·군지부 중심으로 팜스테이마을 및 농촌마을 환경정비를 집중 추진했으며 안심하고 찾을 수 있는 팜스테이마을 조성을 위해 팜스테이마을 30개소에 체온계를 전달했다.

정옥례 대구경북 팜스테이협의회장은 “코로나19로 집콕만 하지마시고 안전한 농촌에서 가족들과 힐링하는 즐거운 시간을 가졌으면 좋겠다”며, “팜스테이마을에서도 거리두기, 위생수칙 등을 준수해서 언택트관광지에 걸맞는 코로나19 안전지대 조성에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춘안 경북농협 본부장은 “농촌관광의 선도자 역할을 담당하고 있는 팜스테이마을대표들의 노고에 감사드린다”며 “팜스테이마을을 비롯한 농촌관광이 코로나19에 안전한 언택트 관광지로 새롭게 도약하는 계기가 되도록 노력하겠다” 고 밝혔다.

조형주 기자 nacf25@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