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27 12:31 (일)
‘부안을 내 집 앞처럼…청결의지로 품격을 높인다’
상태바
‘부안을 내 집 앞처럼…청결의지로 품격을 높인다’
  • 박경호 기자
  • 승인 2020.08.05 14: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안군 생활개선회, 매력부안 환경정화활동 전개

[KNS뉴스통신=박경호 기자] 부안군 생활개선회(회장 김춘숙)는 5일 행안면 회원 2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매력부안 환경정화활동을 전개했다고 밝혔다.

이번 환경정화활동은 매월 12개 읍면 생활개선회 회원들이 돌아가면서 군민의 이용이 많은 부안읍내 아담사거리에서 교육청 사거리까지 구석구석에 버려진 쓰레기를 내 집 앞처럼 깨끗하게 만들겠다는 청결의지와 민들레 홀씨처럼 세상에 행복을 퍼트리는 가족을 위한 어머니의 마음으로 추진되고 있다.

지난 3년 동안 매월 실시했던 환경정화활동은 코로나19 확산으로 주춤했다가 지난 달 17일 계화면 생활개선회를 시작으로 매력부안 만들기 실천 캠페인과 함께 재개됐다.

특히 무더위에 부안을 찾은 관광객과 군민하게 깔끔하고 시원한 거리를 제공하기 위해 이달 4쨋 주에도 추진할 계획이다.

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부안군 생활개선회 회원들은 매력부안을 알리기 위해 환경정화활동뿐만 아니라 연말 불우이웃돕기를 위한 고추장담기 등 여성농업인의 모범이 되고 있다”고 감사함을 전했다.

박경호 기자 pkh4313@hanmail.net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