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8-10 11:08 (월)
청주대-진로교육원, '지식재산교육' 확산 위한 업무협약
상태바
청주대-진로교육원, '지식재산교육' 확산 위한 업무협약
  • 이건수 기자
  • 승인 2020.07.23 18: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내 초·중·고 학생 대상 진로프로그램 지원 등 약속
협약식을 마치고 김동하 청주대지식재산교육선도대학사업단장(오른쪽)과 김기선 진로교육원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청주대]
협약식을 마치고 김동하 청주대지식재산교육선도대학사업단장(오른쪽)과 김기선 진로교육원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청주대]

[KNS뉴스통신=이건수 기자]청주대학교(총장 차천수) 지식재산교육 선도대학사업단(CIPC)은 충청북도진로교육원과 도내 학생들의 지식재산 관련 진로체험과 교육을 통해, 지식재산교육 확산 및 지역가치창출을 위한 업무협약을 23일 체결했다.

이번 협약에 따라 청주대와 충북진로교육원은 △지식재산 관련 초·중·고 대상 진로프로그램 상호 지원 △진로지원 위한 인력 공유, 연수 지원 및 재능봉사 △지식재산교육 프로그램의 공동개발 및 상호지원 등에 협력키로 했다.

청주대는 지난해 특허청과 한국발명진흥회가 지원하는 제9차 지식재산 교육 선도대학으로 충북에서 유일하게 선정됐다.

 그동안 ‘지식재산&창의발명’ 전공트랙 운영 다학제간 지식재산 융합강좌 운영 교수 대상 지식재산교육 활성화 및 잠재적 지식재산 수요층에 대한 교육 및 지원 유관기관과 협력 등을 통해, 충북지역 지식재산 교육의 저변 및 문화 확산에 기여하고 있다.

김동하 청주대 지식재산교육선도대학 사업단장은 “4차 산업혁명시대를 맞아 교육의 다양성과 시대가 요구하는 교육이 지식재산교육과 일맥상통한다고 생각한다”라며, “이번 충북진로교육원과 업무협약을 시작으로 다음달부터 적극적인 자원을 투입해, 학생들에게 만족도 높은 교육을 진행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8개 전공(공대계열 5, 비공대계열 3개 전공) 10여 명의 교수와 함께 사업단을 구성해, 단위별 지식재산 교육 프로그램과 전주기형 지식재산 교육 모델, 지식재산의 상용화 등 차별성과 지속가능한 마스터플렌을 제시하고 있다”라며, “도내 학생들의 지식재산 진로체험과 교육을 통해 지역가치창출에 앞장설 것”이라고 밝혔다.

김기선 충북진로교육원장은 “충북진로교육원은 전국에서 강원도와 함께 단 두 곳만 운영되고 있는 진로교육의 랜드마크 같은 곳”이라며, “이번 협약을 통해 학생들은 지식재산 보호와 관련된 역량을 키우며, 자신의 진로 설계 및 창작 활동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건수 기자 geonba@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