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1-25 21:45 (월)
청송 현동면 도평1리 주민들 지역경제 살리기 ‘눈길’
상태바
청송 현동면 도평1리 주민들 지역경제 살리기 ‘눈길’
  • 장세홍 기자
  • 승인 2020.07.23 18: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청송군
사진=청송군

[KNS뉴스통신=장세홍 기자] 경북 청송군 현동면 도평1리 주민들이 직접 지역경제 살리기에 나서 눈길을 끌고 있다.

현동면 도평1리 마을운영위원회는 코로나19 사태로 위축된 지역경제를 살리기 위해 그동안 적립해 온 마을발전기금을 활용, 마을 전 세대에 지원금을 지급하기로 결정했다.

이번 지원금은 23일 현동면사무소 회의실에서 주민들에게 전달됐으며, 마을기금 약 3000만원을 사용해 300여 가구에 가구당 10만원씩 청송사랑화폐로 지급됐다.

특히 청송사랑화폐는 청송 지역 내에서만 사용이 가능해 소비 촉진을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에 큰 보탬이 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서병규 도평1리 이장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주민과 지역경제에 조금이라도 보탬이 되고자 추진하게 됐다”며 “많은 금액은 아니지만 마을 주민 모두가 반기고 있어 보람을 느낀다”고 말했다.

윤경희 청송군수는 “어려운 시기에 지역 주민들이 자발적으로 마을경제를 살리려는 노력에 감동을 받았다”며 “청송사랑화폐 사용 등으로 하루빨리 지역경제가 활기를 띄었으면 한다”고 말했다.

장세홍 기자 jsh953@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