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8-12 15:37 (수)
중소·새싹기업 혁신기술, 스마트시티 국가시범도시에 담는다
상태바
중소·새싹기업 혁신기술, 스마트시티 국가시범도시에 담는다
  • 김덕녕 기자
  • 승인 2020.07.09 11: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NS뉴스통신=김덕녕 기자] 국토교통부는 스마트시티 국가시범도시(세종, 부산)에 중소·새싹기업의 혁신기술을 적용하기 위해 오는 10일부터 2개 사업에 대한 기술 공모를 시행한다고 밝혔다.

이번 공모는 SPC 민간사업자 공모와 별도로 국가시범도시에 도입 가능한 혁신 기술을 보유하고 있는 중소·새싹기업을 선정하여 지원하고자 기획되었다.

스마트시티 혁신기술 공모 2개 사업의 세부 내용은 아래와 같다.

(①시범도시 혁신서비스 실증지원 사업) 5대 서비스 분야에 적합한 우수 기술을 발굴하고 실증까지 연계하여 지원하는 사업으로 각 과제별 최대 3억 원, 총 19억 5000만 원의 실증비용이 지원된다.

(②스마트빌리지 혁신기술 공모사업) 부산 국가시범도시의 첫 입주 단지인 ‘스마트빌리지’에 도입될 혁신기술 중 11개 기술에 대해 각 5000만 원~7억 원, 총 36억 원의 사업비가 지원된다.

이번 공모는 중소·새싹기업이 스마트시티 산업 생태계에서 대기업과 상생할 수 있도록 대기업에는 별도 참여요건을 부여하였으며, 참가기업의 이해를 돕기 위한 설명회도 예정되어 있다.

시범도시 혁신서비스 실증지원 사업은 8월말, 스마트빌리지 혁신기술 공모사업은 9월경 발표하고, 각각 2020년, 2021년말까지 사업을 완료할 계획이다.

국토교통부 스마트도시팀 박진호 팀장은 “스마트시티 분야 중소·새싹기업들이 보다 경쟁력을 갖출 수 있도록 지원을 확대해 달라는 요청이 그간 계속 제기되어 왔다”면서, “이번 공모사업을 통해 중소기업의 혁신 기술이 실증·검증되어 스마트시티를 통한 산업 생태계가 발전할 수 있는 기틀이 마련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김덕녕 기자 kdn@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