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16 22:13 (목)
봉화군, ‘봉화은어축제’ 8월 초로 연기 결정
상태바
봉화군, ‘봉화은어축제’ 8월 초로 연기 결정
  • 장세홍 기자
  • 승인 2020.06.02 19: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봉화군
사진=봉화군

[KNS뉴스통신=장세홍 기자] 코로나19로 고심을 거듭하던 대한민국 한여름 대표축제인 ‘제22회 봉화은어축제’가 8월 초로 연기됐다.

봉화군과 (재)봉화축제관광재단은 지난 1일 봉화축제관광재단 사무실에서 엄태항 이사장(봉화군수)과 봉화축제관광재단 대표이사 등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제2회 임시 이사회를 개최했다.

당초 7월 25일부터 열릴 예정이었던 제22회 봉화은어축제를 코로나19 상황 주시 및 학교 방학, 직장인 휴가 기간 연계추진을 위해 8월 1일부터 9일까지 일주일 연기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엄태항 이사장은 “정부의 코로나19 방역지침을 철저히 준수해 축제장 일원 전체를 코로나19 클린존으로 만들어 안전하면서도 관광객과 군민들에게 즐거움을 줄 수 있는 축제를 만드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는 의지를 밝혔다.

장세홍 기자 jsh953@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