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20 18:24 (일)
로타리재단 무주군에 글로벌 보조금 지원
상태바
로타리재단 무주군에 글로벌 보조금 지원
  • 김봉환 기자
  • 승인 2020.06.02 18: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화 약 4천 6백여 만 원
제로타리 & 남원 · 남원지리산로타리클럽 매칭 금액
무주군, 자원봉사자 교육 및 사랑의 밥 차 운영 계획
복지사각지대 해소, 나눔 문화 확산 기대

[KNS뉴스통신=김봉환 기자] 무주군은 2일 국제로타리 3670지구 남원로타리클럽(회장 오일환)과 남원지리산로타리클럽(회장 오병곤)에서 로타리재단 글로벌 보조금 37,500달러(한화 약 4천 6백여만 원)을 전달해왔다고 밝혔다.

로타리재단 글로벌 보조금은 복지사각지대 해소를 위해 남원로타리클럽과 남원지리산로타리클럽에서 적립한 금액에 국제로타리 지원금을 매칭한 것으로.  로타리클럽 관계자들은 무주지역 내 어려운 이웃들의 건강주권 회복과 사회통합 프로그램 운영 지원에 써줄 것을 주문한 것으로 알려졌다.

국제로타리 3670지구 오태식 총재는 “도움을 필요로 하는 무주군민을 위해 마음을 보탤 수 있어 감사한 마음”이라며 “지원금이 꼭 필요한 분들과 꼭 필요한 곳에 쓰일 수 있길 바란다”고 전했다. 

무주군은 이날 전달받은 글로벌 보조금을 봉사자 교육과 사랑의 밥 차 운영 등에 사용할 계획으로, △관내 복지사각지대 해소와 △자원봉사 참여 확대, △나눔 문화 확산 등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날 무주군청 대회의실에서 진행된 로타리재단 글로벌 보조금 전달식에는 황인홍 무주군수와 유송열 무주군의회 의장을 비롯한 김인환 무주군 자원봉사센터장 등 내빈들이 함께 해 의미를 더했다.

황인홍 무주군수는 “글로벌 보조금은 고령의 어르신들이 많은 우리 군에 아주 특별한 선물이 될 것”이라며 “사회를 향한 로타리재단의 관심어린 시선과 이웃을 생각하는 따뜻한 마음이 이후로도 지속되길, 오피니언 리더로서 여러분의 역할도 더욱 확대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김봉환 기자 bong21@empal.com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