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26 13:03 (토)
김해시 전국체전 대비 종합운동장 건립 박차
상태바
김해시 전국체전 대비 종합운동장 건립 박차
  • 박광식 기자
  • 승인 2020.06.02 09: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만5천석 규모 이달 착공 2023년 3월 완공
(사진제공=김해시)
(사진제공=김해시)

[KNS뉴스통신=박광식기자]경남 김해시는 제104회 전국체전 개‧폐회식과 육상경기를 치를 김해종합운동장 건립을 위해 이달 중 착공을 목표로 행정절차에 속도를 내고 있다고 밝혔다.

시는 지난해 3월 전국체전 주 개최지로 결정된 이후 2023년 3월 김해종합운동장 완공을 위해 모든 행정절차를 동시 다발적으로 추진해 왔다. 지난 4월 남양건설(주) 컨소시엄을 실시설계적격자로 선정하고 지난달에는 도시계획시설(체육시설) 결정 고시를 완료했다.

앞으로 시는 교통, 재해 및 소규모 환경 등 각종 영향평가와 실시계획 인가 등 나머지 행정절차에 총력을 기울여 이번 달 중으로 토목공사를 시작할 계획이다.

또 올해 1월 건립부지 내 총 11기의 유‧무연묘를 발견해 분묘개장 공고, 분묘 감정평가 등 분묘 이장을 신속하게 추진해 왔으며 6월말까지 마무리할 예정이다.

이런 가운데 비슷한 시기 건립부지 내 소나무에서 재선충병 감염목이 발견돼 시는 소나무재선충병 방제지침에 따라 긴급방제계획을 수립, 감염목과 감염 우려목 긴급 제거‧파쇄작업을 진행 중이다.

시는 소나무재선충병의 매개충인 솔수염하늘소가 본격 활동하는 7월 이전에 방제작업을 완료하고 소나무재선충병 감염여부를 전문기관에 의뢰해 수형과 생육이 양호한 소나무는 최대한 다시 종합운동장 조경수로 활용할 방침이다.

이에 앞서 시는 지난해 6월 김해종합운동장 예정부지인 해오름공원 내 수목을 조경수로 활용하기 위해 전수조사를 실시했고 그 결과 소나무류와 참나무류 총 4,497본 중 조경수로 활용 가능한 수목은 277본으로 조사됐다.

김해종합운동장은 구산동 1049-2번지 일원 지하 3층~지상 3층, 연면적 6만6,668m2, 1만5,076명의 관람객을 수용할 수 있는 규모로 건립되며 2023년 10월 전국체전 및 전국장애인체전을 시작으로 2024년 5월 전국소년체전 및 전국장애인학생체전, 2025년 4월 전국생활체육대축전 등 전국 규모 체육행사가 잇따라 열린다.

시는 “체전 이후에도 경남도민체전, 전국육상경기선수권 등 대규모 체육대회를 지속적으로 유치하는 한편 시민들의 건강과 여가를 책임지는 최고 수준의 스포츠문화센터로 조성해 종합운동장을 최대한 활용한다는 계획이다”고 밝혔다.

[KNS뉴스통신=박광식 기자]

박광식 기자 bks7890@naver.com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