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6-06 14:41 (토)
대구 북구, 중국 항저우시 시후구서 마스크 1만장 기증
상태바
대구 북구, 중국 항저우시 시후구서 마스크 1만장 기증
  • 장용수 기자
  • 승인 2020.04.06 18: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대구북구
사진=대구북구

[KNS뉴스통신=장용수 기자] 대구 북구청은 국외 우호교류도시 중국 항저우시 시후구에서 코로나19 긴급 구호물품인 마스크 1만장과 함께 따뜻한 마음을 보내왔다고 밝혔다.

북구청에 따르면 중국 항저우시 시후구정부에서 “함께 힘을 모아 어려운 시국을 이겨나가자”는 서한문과 함께 의료용마스크 5000장과 일회용마스크 5000장, 총 1만장을 기증했다.

북구청은 중국이 코로나 사태로 힘든 시기를 겪고 있을 당시 우호교류도시 시후구에 위로와 응원의 서신을 보낸 바 있으며 시후구정부는 이에 대한 감사표시로 마스크를 지원했다고 전해왔다.

배광식 북구청장은 “어려운 시기에 손을 먼저 내밀어 준 시후구정부에 감사의 마음을 전하며 동주공제(同舟共濟) 하여 하루 빨리 이 어려움을 이겨낼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북구청은 2018년 중국 시후구와 우호교류협정을 체결한 바 있으며 올해 우호교류도시 청소년 국제교류 프로그램을 첫 시행할 계획이었으나 코로나19로 인해 계획에 차질이 빚어지면서 양 정부간 다른 교류 방안을 논의중이다고 전했다.

장용수 기자 suya@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