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6-06 22:24 (토)
진주시 공무원, 코로나19 지역경제 살리기 힘 보태
상태바
진주시 공무원, 코로나19 지역경제 살리기 힘 보태
  • 노지철 기자
  • 승인 2020.03.30 16: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급 이상 간부 급여 기부, 6급 이하 공무원 지역사랑 상품권 구매
진주시 청사. 사진제공=진주시청
진주시 청사. 사진제공=진주시청

[KNS뉴스통신=노지철 기자] 진주시 공무원이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시민들의 고통을 분담하기 위해 급여 기부와 지역사랑 상품권을 구매한다고 30일 밝혔다.

시는 지난 23일 조규일 진주시장이 급여 기부 의사를 밝힌데 이어 간부 공무원과 6급 이하 공무원 등 직원 1500여 명도 코로나19 고통 분담에 적극 동참키로 했다.

조규일 진주시장은 급여의 30%를 4개월간, 5급 이상 간부 공무원 94명은 3개월간 60만원에서 120만원까지, 6급 이하 공무원 1420여 명은 30만원에서 50만원까지 지역사랑 상품권을 구매한다.

3급인 부시장은 월 40만원씩 3개월간 120만원, 4급 국장급은 월 30만원씩 90만원, 5급 과장급은 월 20만원씩 60만원. 6급 팀장급은 50만원, 7급 이하 직원은 30만원 자율 구매한다.

조규일 진주시장은“코로나19는 시민 모두가 함께해야 극복할 수 있다”며“직원들의 자율적인 고통분담 동참에 시장으로서 정말 자랑스럽고 시민들에게도 큰 힘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진주시 공무원의 기부로 모인 7천여만원은 진주시 복지재단에 기부되며, 코로나19로 어려운 취약계층 지원과 지역경제 살리기 재원으로 활용될 예정이다.

노지철 기자 rgc5630@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