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10 18:58 (금)
남동구보건소, 코로나19 확산방지‘비대면 서비스’확대 실시
상태바
남동구보건소, 코로나19 확산방지‘비대면 서비스’확대 실시
  • 김재우 기자
  • 승인 2020.03.24 10: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NS뉴스통신=김재우 기자]

인천 남동구(구청장 이강호) 보건소는 23일부터 코로나19 확산방지와 사회적 거리두기 동참을 위해 비대면 서비스를 확대 실시한다.

보건소에 따르면 그간 선별진료소 운영 등 코로나19 관련 외 일반 업무를 중단했었으나, 사태 장기화에 따른 주민 불편이 커지고 필요한 혜택을 받지 못하는 경우가 늘어나 ‘비대면 서비스’를 확대 한다는 설명이다.

이에 따라 그간 비대면 서비스로 임산부 등록, 철분제 배부 등 임산부 편의제공 부분만 제공했었으나, 23일 부터는 난임부부지원, 방문간호신청, 금연등록 등의 업무까지 확대 실시된다.

앞으로 해당 업무의 경우 보건소를 방문하지 않고도 전화, 메일 등의 비대면 신청을 통해 전화 상담과 물품 우편발송이 가능하다.

보건소관계자는 “코로나19를 이겨내기 위한 노력도 지속하겠지만, 지역주민의 건강관리에도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우편신청 및 기타 자세한 내용은 남동구보건소 (☏ 464-4001)로 문의하면 된다.

김재우 기자 woom00211@hanmail.net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