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택시 신평동 새마을남녀지도자,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일제 방역
상태바
평택시 신평동 새마을남녀지도자,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일제 방역
  • 정찬성 기자
  • 승인 2020.03.23 12: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NS뉴스통신=정찬성 기자] 평택시 신평동 새마을남녀지도자(회장 신효섭, 이혜숙)는 지난 21일 신평동의 주요 인구 밀집 지역에서 코로나19 방역활동 및 환경정화작업을 실시했다.

이날 방역활동은 새마을지도자협의회, 새마을부녀회 회원 2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신평동 조개터 상점가와 주거지구에서 이뤄졌으며, 코로나19의 확산을 방지하는 데 힘을 보탰다.

신효섭 회장은 “방역 활동이 주민 불안감 해소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라며 코로나19 조기종식을 위해 지속적인 방역활동을 진행하겠다”고 말했다.

이혜숙 회장는 “지속적인 방역 활동으로 신평동 주민들이 보다 편안하게 마음 놓고 지역경제활동에 전념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박정식 신평동장은 “코로나19가 지역사회에 전파되지 않도록 기관단체와 함께 방역작업을 실시해준 새마을 남녀지도자분들에게 감사드리며, 보다 안전한 신평동을 만들도록 행정력을 집중하겠다”고 전했다.

정찬성 기자 ccs123@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