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3-30 22:53 (월)
인천광역시 여성단체 협의회, 부평구다문화가족지원센터에 직접 만든 면 마스크 지원
상태바
인천광역시 여성단체 협의회, 부평구다문화가족지원센터에 직접 만든 면 마스크 지원
  • 김재우 기자
  • 승인 2020.03.17 16: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NS뉴스통신=김재우 기자]

코로나-19로 전 국민이 어려움을 겪는 가운데, 특별히 코로나 관련 정보에 취약한 다문화가정을 위한 따뜻한 도움의 손길이 전해졌다.

지난 3월 16일. 인천광역시여성단체협의회(회장 최동례)는 코로나-19 바이러스 확산 방지를 위하여, 인천시 18개 단체의 여성협의회 회장단 및 회원이 재능기부로 제작한 면 마스크 500장을, 부평구다문화가족지원센터를 비롯한 인천여성운전자회, 120미추홀콜센터, 여성권익시설종사자, 계양구다문화가족지원센터 등에 전달하였다.

인천광역시여성단체협의회 회원들이 직접 만든 마스크는 세탁이 가능한 면 마스크 안에 필터를 넣을 수 있으며, 교환이 가능한 필터도 여러 장 동봉하여, 오래 사용할 수 있는 친환경 제품이다.

한혜선 부평구다문화가족지원센터장은 "전 국민이 코로나로 어려움을 겪는 가운데, 직접 정성들여 만든 소중한 마스크를 다문화가정을 위해 전달해주셔서 감사하다고 밝히면서, 공적 마스크 구입5부제 등의 정보 이용에 취약하여, 마스크를 마련하기 어려운 결혼이민자들에게 잘 전달하여, 이웃의 따스한 정을 느끼고 건강하게 이 위기를 이겨낼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부평구다문화가족지원센터는 다문화 가정의 안정적 정착과 자녀들의 건강한 성장 지원을 위해 다양한 사업을 수행하고 있다. 다양한 형태로 동참하고 싶은 단체 또는 개인은 부평구다문화가족지원센터(032-511-1800 bpmfc@hanmail.net)로 문의하면 된다.

김재우 기자 woom00211@hanmail.net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