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8-26 16:01 (월)
‘공간정보산업진흥원’ 26일 공식 출범
상태바
‘공간정보산업진흥원’ 26일 공식 출범
  • 김덕녕 기자
  • 승인 2012.06.25 15: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NS뉴스통신=김덕녕 기자] 국토해양부(장관 권도엽)는 국가가 보유한 공간정보를 누구나 쉽게 활용하고, 공간정보를 융복합하여 새로운 비즈니스를 창출할 수 있도록 지원하기 위해 ‘재단법인 공간정보산업진흥원’을 설립하고 26일 개원식과 함께 공식 출범한다고 25일 밝혔다.

공간정보산업진흥원은 국토해양부와 대한지적공사, 그리고 DAUM, KT, NHN이 공간정보산업의 진흥과 청년일자리 창출을 위하여 공동 출연하여 설립한 재단법인이다.

이번 행사는 공간정보산업진흥원이 위치해 있는 판교테크노밸리 (엠텍IT타워빌딩)에서 개최되며, 진흥원의 설립에 참여한 기업의 대표와 산․학․연․관의 주요인사가 참석한다.

공간정보산업진흥원은 국토해양부가 지난해 5월부터 ‘한국형 구글어스 프로젝트’로 추진중인 ‘공간정보 오픈플랫폼’(브이월드)의 시장친화적인 운영을 위해 법인 형태의 민간운영기구의 설립을 추진키로 하고, 민간운영기구의 설립에 참여할 기업을 공개모집(‘11.6월)한 결과 선정된 DAUM, NHN, KT 등 주요 포털기업과 공간정보 관련 공기업인 대한지적공사 등 4개社의 참여로 설립이 추진되었다.

‘공간정보산업진흥원’은 이번 개원식을 통해 공간정보산업 활성화를 위한 추진전략과 향후 비전도 발표할 예정이다.

송석준 국토정보정책관은 “공간정보산업진흥원 출범으로 우리나라 공간정보 생태계가 역동적이며 건강하게 살아나고 공간정보산업이 획기적으로 발전하는 계기가 마련된 것”이라고 밝혔다.


 

김덕녕 기자 kdn@kns.tv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