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4-01 16:56 (수)
휴넷, 지식 공유 플랫폼 ‘해피칼리지’ 앱 선보여
상태바
휴넷, 지식 공유 플랫폼 ‘해피칼리지’ 앱 선보여
  • 김관일 기자
  • 승인 2020.02.25 14: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식튜브’로 유튜브에 도전장… 필요시 판매까지 가능 수익 창출 기대

[KNS뉴스통신=김관일 기자] 평생교육 전문기업 휴넷(대표 조영탁)이 지식 공유 플랫폼 ‘해피칼리지’ 앱을 출시했다고 25일 밝혔다.

해피칼리지(Happy College)는 ‘요즘 사람들의 대학’을 컨셉으로 지식 노하우를 가진 누구나 개인만의 대학을 개설하고 다양한 형태의 강의 콘텐츠를 온라인이나 모바일로 쉽게 만들고 판매할 수 있는 지식 공유 플랫폼이다. 휴넷은 ‘지식튜브’를 목표로 1000명의 지식 크리에이터를 양성해 나갈 계획이다.

해피칼리지 앱이나 사이트에 접속해서 개인 홈페이지 형태의 1인 대학 페이지를 직접 개설하고 강의 콘텐츠를 등록할 수 있으며, 필요시 판매까지 가능해 수익을 기대 할 수 있다. 유튜브가 영상 무료 배포 후 광고 수익에 의존하는 것과는 달리 자신의 지식 콘텐츠에 스스로 금액을 설정해 저작권료를 받을 수 있는 구조다.

해피칼리지 관계자는 “유튜브의 광고 수익으로 10만원을 벌기 위해서는 2만명이 봐야 하지만 해피칼리지에서는 개인이 강의료를 5000원으로 책정할 경우 수강생을 20명만 모으면 10만원의 수익을 올릴 수 있다”면서 “유튜브 조회수를 높이기 위한 재미 요소에 치중하지 않고, 콘텐츠의 품질을 높이는데 힘쓸 수 있다”고 설명했다.

한편, 해피칼리지는 앱 출시 기념 이벤트를 진행하고 있다. 앱 설치 및 인증 이벤트에 참여하면 추첨을 통해 에어팟프로, 휴넷프라임 수강권, 백화점 상품권 등을 선물로 준다. 다운로드 이벤트는 3월 31일까지이다.

또한, 오는 3월부터 인기 유튜버 조재원(구독자수 140만명)과 함께 크리에이터 양성 과정도 진행한다.

김관일 기자 ki21@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