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4-06 20:22 (월)
코로나19 확진에 즉각 대응하는 신천지예수교 도마지파
상태바
코로나19 확진에 즉각 대응하는 신천지예수교 도마지파
  • 김봉환 기자
  • 승인 2020.02.20 17: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확산방지를 위한 모든 조치와 지역보건당국 요청 시 즉각 협조 약속

[KNS뉴스통신=김봉환 기자] 신천지예수교회 총회본부는 지난 18일 국내 31번째 확진자가 대구교회를 방문한 것으로 확인된 후 즉각 총회차원에서 교회예배와 모임을 자제하고 교회 출입을 자제 할 것을 공지 했다.

이에 전북지역을 지경으로 하는 도마지파에서는 19일 지파 내 모든 교회와 부속건물에 대해서 방역을 실시하고 교회 출입을 자제해달라는 공지문을 부착했다.

확진자가 대구지역에서 발생했지만 혹시라도 모를 지역사회나 지파 내 성도들의 감염에 대비하여 방역을 실시하게 된 것이다.

지난 18일 확진자 발생 후 일부 언론이 비난하고 있는 것에 대해 신천지예수교회 총회본부는 "신천지예수교는 정부 방침에 적극적으로 따를 것이며, 성도들의 안전에 최선을 다하고, 코로나19와 관련 유언비어식 허위 왜곡 보도에 대해선 강력 대응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도마지파 본부가 위치한 전주시 팔복동 성전에는 평소와 달리 한산한 모습으로 최소 운영인원과 방역을 위한 활동이 분주하게 진행 됐다.

이재상 도마지파장은“이번 코로나19 관련하여 확산방지를 위해 모든 조치를 다하고 있으며, 지역 보건 당국의 요청이 있을 시 즉각 협조하겠다.”고 전했다.

김봉환 기자 bong21@empal.com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