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4-04 18:18 (토)
완주군, 아동 등굣길 안전 강화한다
상태바
완주군, 아동 등굣길 안전 강화한다
  • 김봉환 기자
  • 승인 2020.02.19 18: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학교주변 안전시설물 일제점검‧ 아동 안전분야 예산도 36% 증액

[KNS뉴스통신=김봉환 기자] 유니세프 아동친화도시 완주군이 아동의 안전한 등굣길 확립을 위해 발 벗고 나선다.

19일 완주군은 이날부터 5일간 ‘아동친화도시 2.0 중장기 기본계획(2020-2023)’에 따라 학교주변 안전시설물을 일제 점검한다고 밝혔다.

점검대상은 옐로카펫 17개소, 통학버스 승강장 3개소, 학교주변 안전식별장치 5개소, 안전벨 6개소, 안전색신호등 4개소, 아동친화도시 상상놀이터 1개소이다.
 
일제점검을 통해 작동여부 및 훼손여부를 파악하고, 현장에서 가능한 사항은 현장수리 등을 실시한다는 방침이다. 점검결과를 바탕으로 효과성을 파악하고, 확대시행도 검토한다.

이에 더해 어린이교통안전교육도 확대 시행한다. 지난해 시범으로 실시했던 찾아가는 안전교육 대상학교를 확대하고, 어린이 안전교육 종합체험관 조성, 어린이보호구역 내 무인단속장비 설치 등 학교주변 등굣길 안전에 만전을 기한다.

특히 완주군은 아동안전예산을 지난해 34억에서 올해 47억으로 36% 증액한 만큼 아동안전에 만전을 다한다는 방침이다.

박성일 완주군수는 “지역사회의 안전은 15만 자족도시 조성의 핵심원칙이다”며 “학교나 마을에서 아동·청소년이 맘껏 뛰놀 수 있는 안전한 환경을 조성하는데 행정력을 집중하겠다”고 밝혔다.

김봉환 기자 bong21@empal.com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