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4-08 10:55 (수)
코로나19 대응 금융지원 601건 799억 2천만원 지원 완료
상태바
코로나19 대응 금융지원 601건 799억 2천만원 지원 완료
  • 김관일 기자
  • 승인 2020.02.16 12: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금융위, 코로나19 금융부문 대응 상황 밝혀… 14조 7천억 규모 범용 지원프로그램도 마련
코로나19 관련 상담ㆍ금융지원 상황(2.7∼2.12) 단위 건, 억원 [자료=금융위]
코로나19 관련 상담ㆍ금융지원 상황(2.7∼2.12) 단위 건, 억원 [자료=금융위]

[KNS뉴스통신=김관일 기자] 금융위원회는 코로나19 대응 관련 금융지원으로 지난 7일부터 12일 중 정책금융기관과 금융권(은행ㆍ카드사)을 통해 6092건의 금융지원 상담을 접수 받았으며 총 601건 799억 2000만원의 금융지원이 이뤄졌다고 16일 밝혔다.

금융위는 또 지난 7일 발표한 자금지원 외에도 코로나19로 인해 직ㆍ간접 피해를 입는 기업ㆍ소상공인의 자금애로를 해소하기 위해 중소ㆍ중견기업 지원 9조 9000억원, 소상공인ㆍ자영업자 지원 9000억원, 투자 지원 프로그램 3조 9000억원 등 14조 7000억원 규모의 범용 지원프로그램도 마련해 두고 있다고 전했다.

금융위는 중소벤처기업부 등 관계기관과 함께 금번 코로나19 사태에 대응해 총 2조원 규모의 금융지원 방안을 지난 7일 발표한 바 있다. 금융지원 방안 발표 이후 중기부는 이미 발표된 금융지원 사항과 중소기업 지원 내용을 담은 ‘중소기업ㆍ소상공인 피해 최소화 지원방안’을 지난 12일 보완 발표했다.

금융위는 코로나19 사태가 기업 자금사정과 경기에 미치는 영향 등을 면밀히 예의주시하는 한편 코로나19 사태로 인해 우리 기업의 자금애로가 심화하지 않도록 2월 7일 금융지원 대책 및 범용 금융지원 프로그램을 적극적으로 집행해 나갈 방침이다.

특히, 일선 금융지원 현장에서 적극 지원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금감원과 함께 금번 대책에 따른 지원에 대해서는 고의ㆍ중과실이 없는 경우 담당자 면책이 이뤄지도록 조치하겠다고 밝혔다.

김관일 기자 ki21@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