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21 17:22 (월)
박지원 “미래한국당 창당…준연동형제 도입 죽 쒀서 뭐 주는 꼴”
상태바
박지원 “미래한국당 창당…준연동형제 도입 죽 쒀서 뭐 주는 꼴”
  • 박정민 기자
  • 승인 2020.02.04 10: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NS뉴스통신=박정민 기자] 대안신당 박지원 의원이 4일 자유한국당이 미래한국당이라는 위성정당을 창당하려는 움직임과 관련 "결국 준연동형제를 도입하고는 죽 쒀서 뭐 주는 꼴"이라고 지적했다.

박 의원은 이날 YTN 라디오 '노영희의 출발 새아침'에 출연해 "한국당으로서는 이런 편법을 쓸 수 있다. 아무런 대책을 준비하지 않은 민주당에게 너무 순진하다고 말한 것"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박 의원은 그러면서 "미래한국당이 자유한국당 기호 2번과 비슷한 번호를 받기 위해서 한국당 불출마 의원들이 그쪽으로 갈 것이고 선거 후에는 당연히 통합할 것"이라고 분석했다.

그는 이어 황교안 대표의 종로 출마와 관련해서는 "당 내외부의 비판에 등 떠밀려서 결국은 종로에 출마할 것"이라며 "자신은 험지에 출마하지 않으면서 다른 중진들에게 험지 출마를 종용한다면 콩가루 공천이 될 것"이라고 주장했다.

한편, 코로나바이러스 정부 대책에 대해서는 "초동 대처 및 일부 미진한 점이 있고 중국 여행 자제, 전면 처루 권고 등 혼선이 있는 것 같다"면서도 "그러나 정부가 열심히 하고 있다"고 평가했다.

박정민 기자 passion@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