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4-08 22:09 (수)
2020 화천산천어축제 외국인 얼음낚시 재개장
상태바
2020 화천산천어축제 외국인 얼음낚시 재개장
  • 김수남 기자
  • 승인 2020.01.22 18: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두터운 얼음판 조성 이후 외국인 관광객 입장 재개
21일에만 1만명 이상 예약, 자유 여행가 다수 방문
화천산천어축제 외국인 얼음낚시 [사진=화천군]
화천산천어축제 외국인 얼음낚시 [사진=화천군]

[KNS뉴스통신=김수남 기자] 2020 화천산천어축제가 외국인 대상 사전 얼음낚시터 운영을 재개했다.

화천군과 (재)나라는 21일부터 축제장 내 예약낚시터 옆 구간에서 외국인 얼음낚시 사전운영을 재개했다.

당초 축제장 상류에 외국인 낚시터를 사전에 열었지만, 6일부터 사흘 간 내린 겨울비로 중단한 지 13일 만의 재개장이다.

아침 최저기온 영하 10℃를 기록한 21일 기준, 재개장한 얼음낚시터의 두께는 20㎝ 안팍으로 충분히 두텁다. 이날 낮부터 입장예정인 외국인 관광객만 최소 1만여 명 이상으로, 자유여행가들까지 더하면 훨씬 많은 인원이 얼음낚시 체험을 즐길 것으로 보인다.

얼음낚시 재개로 외국인 관광객이 얼음낚시를 즐기고 있다.[사진=화천군]
얼음낚시 재개로 외국인 관광객이 얼음낚시를 즐기고 있다.[사진=화천군]

화천군은 당초 4일 개막을 연기하면서, 사전에 항공권과 관광상품을 구매한 외국인 관광객을 위해 사전운영을 이어오고 있다. 이는 항공권 취소 등이 어려운데다 단체 여행객이 많아 해외 여행사들의 피해가 우려됐기 때문이다.

폭우 이후에는 얼음낚시를 수상낚시로 빠르게 대체하며 관광객 및 해외 여행사와의 신뢰를 지켜냈다. 한편, 27일 개막을 앞둔 2020 화천산천어축제는 본 개막 막바지 준비작업에도 속도를 내고 있다.

축제장 곳곳에 두터운 얼음이식 작업이 마무리됐고, 아이스 봅슬레이는 안전을 강화하기 위해 하단부 슬라이드 연장작업을 마쳤고, 농산물 판매장마다 농산물로 채워지고 있으며, 예약 낚시터 예약은 지난 18일부터 재개했다. 무엇보다 화천군은 가장 중요한 물과 얼음관리에 마지막까지 긴장의 끈을 놓지 않고 있다.

최문순 화천군수는 “안전한 축제 개막을 위해 마지막까지 최선을 다해 준비하겠다”며 ‘최고의 축제로 최고의 즐거움을 드릴 것을 약속한다“고 했다.

김수남 기자 hub3363@naver.com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