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29 08:43 (토)
전북농협, '설 명절 농산물 수급안정' 현장점검 나서
상태바
전북농협, '설 명절 농산물 수급안정' 현장점검 나서
  • 김봉환 기자
  • 승인 2020.01.18 18: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NS뉴스통신=김봉환 기자] 전북농협(본부장 박성일)은 민족 고유의 명절인 설을 맞아 ‘설 대비 농축산물 수급안정대책’과, 성수품의 원활한 수급을 통한 가격안정을 위해 현장점검을 하고 있다.

이에 지난 13일 부터 시작해 오는 23일(2주간)까지 설 성수품 수급상황 점검, 산지 거래 동향, 유통망 점검 등을 실시간으로 모니터링하고 품목별 수급불안 발생 시 신속한 대응을 조치를 준비하고 있다

또한, 설 명절비용 경감을 위해 전북농협 광역 브랜드인 예담채 사과·배 혼합선물세트를 특가판매하며, 농협 하나로마트에서 소고기, 돼지고기 등을 할인판매 한다고 밝혔다.

박성일 본부장은 17일 설 성수기간 중 농산물 수요 증가에 대비 원할한 공급안정을 위해 익산농산물산지유통센터를 방문하고, 재고현황 파악과 수급상황 점검, 농업인 의견 수렴 및 APC 임직원 등을 격려하며, ‘농산물 제값 받기는 수급조절부터 시작되는 만큼 현장에 있는 임직원들이 고생스럽지만 사명감을 갖고 농산물 공급 안정화’에 최선을 다해 줄 것을 당부했다.

김봉환 기자 bong21@empal.com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