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1-22 14:10 (수)
시각장애인 위한 ‘보이지 않는 건축展’ 개최
상태바
시각장애인 위한 ‘보이지 않는 건축展’ 개최
  • 한다영 기자
  • 승인 2020.01.06 16: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NS뉴스통신=한다영 기자] 실로암시각장애인복지관이 6일부터 10일까지 5일 간 실로암전시관 S갤러리에서 ‘보이지 않는 건축展’ 초대전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전시는 시각장애인들이 건축물을 이해할 수 있도록 3D프린터를 활용한 촉각 다이어그램 건축모형을 선보인다. 특히 시각장애인이 건축물의 공간을 쉽게 인식할 수 있도록 한 손에 들어오는 상자로 축소해 천장과 바닥, 벽을 만져볼 수 있도록 제작되었다. 전시 작품에는 ▲서소문역사공원 ▲쌈짓길 ▲리움미술관 ▲아모레퍼시픽 사옥 등 우리 주변에 있는 독창적인 건축물들의 모형이 전시된다.

본 전시를 준비한 성균관대학교 건축·디자인학과 동아리 ‘가디건’의 유예빈 학생은 “시각장애인에게 건축을 소개하는 방법을 탐구하는 과정은 일상생활에서 놓치고 있는 것들을 상기하는 기회가 됐다”며 “기존 건축의 시각적인 요소에서 탈피해 후각, 촉각 등 다양한 매개체를 사용하거나 3D프린팅 모델을 사용하는 등 노력을 통해 시각장애인들에게 문화적으로 다양한 기회의 장이 형성되기를 바란다”고 소감을 전했다.

한편, S갤러리는 실로암시각장애인복지관에서 지난 2016년에 개관한 시각장애인 전문 체험 전시관으로 매년 시각장애인들의 문화향유를 위한 촉각명화전이 정기적으로 개최되고 있으며 지역사회 내 미술작가를 발굴해 초대전도 함께 개최하고 있다. 시각장애인뿐 아니라 비장애인도 새로운 시각으로 미술작품의 관람 및 체험이 가능하다.

한다영 기자 dayoung@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