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13 22:48 (금)
부산시, 시민체감형 인구감소 대응정책 '시민토론' 개최
상태바
부산시, 시민체감형 인구감소 대응정책 '시민토론' 개최
  • 도남선 기자
  • 승인 2019.11.28 08: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부산시 제공
사진=부산시

[KNS뉴스통신=도남선 기자] 부산시는 오는 29일 오후 2시 30분부터 부산유라시아플랫폼에서 ‘청년, 결혼, 출산·보육, 고령사회, 인구구조 변화’ 5개 분야에 관심 있는 시민 8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부산시 인구정책 시민토론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부산의 인구는 생활권역의 확대와 수도권 일극화로 인한 역외유출과 출산저하 등으로 인해 감소하고 있으며, 유소년 인구의 감소, 빠른 고령화, 외국인 증가, 1인 가구의 증가 등 급격한 구조변화도 겪고 있다. 

지역의 인구특성을 반영한 종합적인 인구 활력 대책의 필요성이 커지고 있음에 따라 부산시는 시민들이 체감하고 있는 부산의 인구변화 특성을 파악하고, 시민들이 선호하는 인구정책 과제를 찾기 위해 이번 토론회를 마련하였다. 

토론회는 온라인 등으로 참가 신청한 시민 80여명이 직접 인구문제를 진단하고, 토론을 통해 해결 방안을 찾아 결과를 공유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시는 토론의 원활한 진행을 돕기 위한 전문 인력을 지원하는 것 외의 관여를 최소화하여 시민들의 생생한 목소리를 들을 계획이다. 

이달 27일부터 12월 26일까지 30일간 온라인 인구정책토론도 함께 진행한다. 온라인 토론은 OK1번가 시즌2(www.busan.go.kr/ok2nd) 내 ‘시민토론 ON AIR’ 코너에서 실명확인(시 홈페이지 회원가입 또는 휴대폰 인증) 후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게시된 설명 자료를 읽고 의견을 댓글로 달면 된다. 

부산시 관계자는 “온라인과 오프라인 동시 진행하는 이번 토론회에서 시민들이 제안한 다양한 의견들은 부산시 인구정책에 적극 반영하겠다.”라며, “인구문제는 도시의 생존과도 직결되는 중대한 사안인 만큼 앞으로 지역의 특성을 잘 반영한 실효성 있는 인구활력 종합대책을 수립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도남선 기자 aegookja@hanmail.net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