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4-03 17:22 (금)
정부, 2020년 재난안전 연구개발에 1236억원 투자
상태바
정부, 2020년 재난안전 연구개발에 1236억원 투자
  • 한다영 기자
  • 승인 2019.11.26 14: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NS뉴스통신=한다영 기자] 정부는 내년에 자동소화시스템·미래형 국민치안서비스·위성기반 선박모니터링 기술 개발 등 57개 재난안전 관련 연구개발에 1236억원을 투자하는 2020년도 재난안전 연구개발(R&D) 계획을 마련했다고 밝혔다.

내년도 연구개발 예산으로 책정된 1,236억원은 올해 1043억원 보다 193억원(18.5%)이 늘어난 규모이며, 기관별로는 행안부 654억원(22% 증액), 경찰청은 225억원(21% 증액), 소방청은 158억원(6% 증액), 해경청은 199억원(16% 증액)으로 모두 전년 대비 증가했다.

주요 신규 연구개발 과제를 살펴보면 행안부는 ▲공동주택 화재 조기경보 및 대피시스템 개발(7억) ▲도심 환경을 고려한 폭염 저감 기술 최적화 연구(8억) 등 43개 신규과제에 203억 원을 투자하며, 소방청은 ▲화재·인명안전 체계 구축(6.8억) ▲에너지저장소 자동소화시스템 기술개발(10억) 등 5개 신규과제에 34억원을 투자할 계획이다.

경찰청은 ▲안전한 범인 검거를 위한 현장지원 장비 개발(11.5억) ▲미래형 국민치안 서비스 개발(11.9억) 등 3개 신규과제에 29억 원을 투자하고해경청은 ▲수상구조사 스마트 지원장비 개발(11.6억) ▲위성기반 선박모니터링 및 불법 활동 선박 탐지체계 개발(9억) 등 5개 신규과제에 35억원을 투자한다.

이와 관련 행안부에서는 연구과제 수행을 원하는 연구자와 대학, 기관, 기업, 연구소 및 일반국민을 대상으로 관계기관(경찰청, 소방청, 해경청)과 합동으로 대전광역시 한국철도시설공단에서2020년 재난안전 연구개발(R&D) 합동설명회를 오는 27일 개최한다.

이날 설명회에서는 2020년 재난안전 연구개발(R&D) 추진전략을 소개하고 사업설명 및 질의응답 순으로 진행되며 산·학·연 전문가 등 200명이 참석할 예정이다. 또한 내년도 예산이 확정되는 대로 2020년 1월부터 각 기관별 홈페이지를 통해 과제 공모를 진행할 계획이다.

한다영 기자 dayoung@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