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1-28 12:21 (화)
남구 주월건강생활지원센터, 정부 성과평가 ‘우수기관’ 선정
상태바
남구 주월건강생활지원센터, 정부 성과평가 ‘우수기관’ 선정
  • 박강호 기자
  • 승인 2019.11.21 10: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건복지부, 전국 60곳 건강증진 사업성과 검증
‘독거노인‧장애인 Home Help’ 등 특화사업 호평
△에어로빅 건강동아리 활동 모습[사진=광주남구 제공]
△에어로빅 건강동아리 활동 모습[사진=광주남구 제공]

[KNS뉴스통신=박강호 기자] 광주 남구(구청장 김병내) 주월건강생활지원센터가 정부 주관 ‘2019년 건강생활지원센터 건강증진 사업 성과 평가’에서 우수기관에 선정됐다.

21일 남구에 따르면 보건복지부는 건강생활지원센터 사업의 우수사례를 발굴하고, 전국 지방자치단체의 원활한 사업 추진을 독려하기 위해 전국에 있는 건강생활지원센터 60개소를 대상으로 성과 평가를 실시했다.

평가는 ▲인프라 ▲지역사회 현황 파악 ▲사업 운영 및 홍보 ▲주민 참여 ▲지역자원 협력 등 5개 분야 10개 세부 지표에 따라 진행됐으며, 남구는 주민 참여와 지역사회와 협력해 다양한 건강증진 사업을 선보여 전국 5곳 건강생활지원센터와 함께 우수기관에 선정됐다.

특히 주민들 스스로 건강을 체크하고, 부족한 부분에 대한 개선이 이뤄질 수 있도록 건강 지도자 발굴‧양성에 힘쓰고, 건강 동아리 운영을 통해 지역사회 내에서 주민 조직에 의한 신체활동 및 건강증진 움직임이 활발히 이뤄지도록 유도한 부분이 호평을 받았다.

또 주민들의 건강 증진을 위해 지역자원과 연계해 사회적 약자의 건강을 돌보는 ‘독거노인‧장애인 Home Help’ 서비스를 비롯해 의료기관과 경로당‧장애인 세대간 ‘매칭 건강 지킴이’ 등 특화사업을 전개한 점도 좋은 평가로 이어졌다.

이와 함께 지역아동센터를 이용하는 아이들의 건강관리를 위해 영양 놀이터를 운영하고, 만성질환 예방을 위해 주민들을 대상으로 식습관 개선을 위한 행복한 건강밥상 프로그램을 운영한 부분도 큰 관심을 받았다.

남구 관계자는 “주민들에게 지역 밀착형 보건의료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다양한 건강증진 사업을 전개해 왔고, 열심히 추진한 덕분에 큰 상을 받게 됐다”며 “지역 주민들로부터 듬뿍 사랑 받는 건강생활지원센터도 발돋움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남구는 지역 보건기관인 주월보건지소 이용 활성화를 위해 지난해 사업비 4억1,800만원을 투입해 방문보건 사업과 만성질환 예방사업 외에 건강생활 실천사업 기능이 추가된 주월건강생활지원센터를 오픈 한 바 있다.

박강호 기자 pgh1958@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