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13 22:48 (금)
‘2019 유니버설디자인 체험전시’ 국회의원회관서 개최
상태바
‘2019 유니버설디자인 체험전시’ 국회의원회관서 개최
  • 한다영 기자
  • 승인 2019.11.19 11: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NS뉴스통신=한다영 기자] 2019 유니버설디자인 & 보조기기 아이디어 공모전을 통해 선정된 5개 부문 39개 수상작이 전시될 예정인 ‘2019 유니버설디자인 체험전시’가 오는 21일부터 22일까지 양일간 여의도 국회의원회관 제2로비에서 개최된다.

해당 전시회는 국회 보건복지위원회에서 활동하고 있는 장정숙 의원과 한국장애인개발원, 경기도 재활공학서비스연구지원센터가 공동 주최·주관하며 일부는 전시회 현장에서 직접 체험이 가능하다. 

유니버설디자인(이하 ‘UD’)이란 대상자가 연령, 장애 여부, 성별, 언어 등 여러 가지 요인으로 인해 이러한 제반시설 이용에 있어 제약을 받지 않도록 설계 및 제작하는 제품, 시설, 서비스 등을 말한다. 통칭 ‘모두를 위한 디자인’ 또는 ‘범용디자인’ 등으로 불린다.

한국의 경우 ‘UD’에 대한 대중적 인지도는 높아지고 있는 반면 구체적인 활성화 방안에 대한 논의나 제반여건은 선진국에 비해 떨어지는 상황이다. 이번 전시는 UD제품의 직접 체험과 더불어 사용자로 하여금 ‘UD’에 대한 친밀도를 높이는 한편 인식을 개선할 목적으로 계획됐다.

오는 22일 금요일 오후 2시부터는 국회의원회관 제2소회의실에서 2019 유니버설디자인 국제세미나-국가별 유니버설디자인 정책 및 사례가 열린다.

세미나에서는 고영준 한국디자인학회 회장의 기조연설을 시작으로 일본 토요대학 스기와라 마이코 교수와 벨기에 하셀트대학의 휴벌트 프로이안 교수가 해외 UD 정책과 국가별 현황을 소개하고 SK브로드밴드 신창식 매니저의 ‘유니버설디자인에서 AI의 역할’을 발표한다.

아울러 한국장애인개발원 김인순 부장의 ‘UD, 사회통합환경으로의 변화’ 발표를 통해 국내 UD 현황과 함께 향후 정책 발전 방향에 대해 논의할 예정이다.

한다영 기자 dayoung@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