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12 19:52 (목)
文 대통령 ‘2019 국민과의 대화, 국민이 묻는다’ 통해 소통 나서
상태바
文 대통령 ‘2019 국민과의 대화, 국민이 묻는다’ 통해 소통 나서
  • 박정민 기자
  • 승인 2019.11.19 09: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NS뉴스통신=박정민 기자] 집권 중반기를 맞은 문재인 대통령이 19일 저녁 8시 '2019 국민과의 대화, 국민이 묻는다'를 통해 대국민 직접 소통에 나설 예정이라고 청와대가 밝혔다.

이와 관련 고민정 대변인은 브리핑을 통해 "이번 국민과의 대화는 사전 각본없이 국민들의 즉석 질문에 대통령이 답하는 타운홀미팅 형식으로 약 100분간 진행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이번 국민과의 대화에 직접 참여하는 국민패널 300인 선정과 관련해 대․지역․성별 등 인구비율을 반영했으며 노인, 농어촌, 장애인 등 사회적 약자와 소외 지역 국민들을 배려해 선정했다고 주관사인 MBC가 밝혔다"고 소개했다.

고 대변인은 "문 대통령은 작은 대한민국을 콘셉트로 마련된 국민과의 대화를 통해 다양한 국민들의 의견을 경청하고 국정운영의 방향과 의지를 소상히 설명할 예정"이라고 부연했다.

이어 "국정 현안에 대한 다양한 국민 의견이 여과 없이 국정 최고 책임자에게 전달되고 이에 대한 대통령의 답변을 통해 바람직한 방향을 찾는 국민통합의 장, 진솔한 소통의 장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앞서 주관사인 MBC는 대통령과의 100분 대화에 참여를 원하는 국민들을 SNS 등을 통해 모집한 바 있다.

박정민 기자 passion@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