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12 19:52 (목)
전국 1185개 수능시험장 경계활동 강화‧긴급대응태세 유지
상태바
전국 1185개 수능시험장 경계활동 강화‧긴급대응태세 유지
  • 한다영 기자
  • 승인 2019.11.11 16: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NS뉴스통신=한다영 기자] 소방청은 오는 14일 수능시험 시행에 따라 전국 86개 시험지구 1185개 시험장에 대한 경계활동을 강화하고 응급상황 발생에 대비해 긴급대응태세를 유지한다고 밝혔다.

수능 당일 전국 소방관서에서는 비상상황 발생에 대비해서 약식통제단 가동을 준비하고 있으며 전 직원 비상연락체계를 유지하고 중요사고 발생 시 소방관서장이 현장지휘를 한다. 특히, 지진발생 이력이 있는 해당지역은 특수구조단을 전진배치하도록 했다.

아울러 시험장 학교의 화재비상벨 오작동에 대비해 오작동에 대한 조치사항을 사전에 안내하고 듣기평가 등 시험시간 소음방지를 위해 시험장 인근에서는 소방차량의 경적을 자제한다.

소방청 관계자는 시험 중은 물론 시험 종료 후에도 다중이용업소 등 수험생들의 이용이 증가할 것으로 예상되는 지역에 대한 예방활동을 강화할 것이라고 전했다.

한다영 기자 dayoung@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