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12 22:14 (화)
서울디지털대, 최미수 교수 금융의 날 ‘금융혁신’ 부문 금융위원장 표창수상..
상태바
서울디지털대, 최미수 교수 금융의 날 ‘금융혁신’ 부문 금융위원장 표창수상..
  • 유기현 기자
  • 승인 2019.11.04 18: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디지털대학교 최미수 교수가 ‘제4회 금융의 날 금융위원장 표창을 받고 있다.[사진제공=금융위원회]
서울디지털대학교 최미수 교수가 ‘제4회 금융의 날 금융위원장 표창을 받고 있다.[사진제공=금융위원회]

[KNS뉴스통신=유기현 기자] 사이버대학 서울디지털대학교(총장 김재홍) 금융소비자학과(겸 세무회계학과) 최미수 교수가 지난달 29일 ‘제4회 금융의 날’ 금융위원장 표창을 수상했다고 4일 밝혔다.

이번 제4회 금융의 날 은성수 금융위원장은 금융에 대한 국민 관심을 제고하고 금융 종사자들을 격려하기 위해 ‘금융혁신’, ‘서민금융’, ‘저축’ 세 개 부문에서 금융발전유공 포상을 수여했으며, 이날 서울디지털대 최미수 교수는 국내에서 불모지나 다름없었던 금융소비자보호에 앞장서 온 공로를 인정받아, ‘금융혁신’ 부문 금융위원장 표창을 받게 됐다.

최교수는 2003년부터 서울디지털대학교에 재직하며 금융교육 및 각종 연구활동과 함께 금융위원회와 우체국보험분쟁조정위원회 등에서 금융소비자보호 활동을 펼쳐왔으며 한국금융소비자학회와 국제금융소비자학회 이사로 활동하며 우리나라 금융소비자보호 발전을 위한 국제적인 활동도 이어 왔다.

현재 최 교수가 금융소비자보호 관련해 14개국 학자들과 공동 저술한 ‘An International Comparison of Financial’ 서적은 전 세계 대학 및 대학원에서 교재로 활용될 정도로 국내·외에서 금융소비자보호 전문가로 주목받아 왔다.

최 교수는 “금융소비자보호에 대한 인식 확산 및 중요성을 알리려 한 노력을 인정받아 기쁘다”며 “앞으로 금융소비자보호의 제도적 기반을 구축하는데 더 노력하고 금융소비자보호 관련 연구와 지도에 계속 힘쓰겠다“고 수상소감을 밝혔다.

서울디지털대학교는 최근 5년간 연속해서 등록재학생 1만 명 이상을 유지한 2개 사이버대학 중 유일하게 순수 온라인 기반의 대학이다. 현재 1만 명이 넘는 재학생과 3만 4천여 명의 국내 최대 졸업생을 배출한 대학으로 24개 학과 750여 개 교과목을 스마트폰과 PC 등을 통해 강의해 언제, 어디서든 편리하게 수강할 수 있다.

2020학년도에 신설하는 기계공학과, 소방방재학과를 포함해 경영, 세무회계, 부동산, 영어, 상담심리, 사회복지학과 등 인문사회계열과 전기전자공학, 컴퓨터공학, 미디어영상, 회화, 실용음악학과 등 IT 및 문화예술계열에서 12월 1일부터 2020학년도 1학기 신편입생을 모집 할 예정이다.

 

유기현 기자 ntrue119@naver.com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