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택시어린이급식관리지원센터, ‘튼튼 나라의 앨리스’ 어린이 인형극 개최
상태바
평택시어린이급식관리지원센터, ‘튼튼 나라의 앨리스’ 어린이 인형극 개최
  • 정찬성 기자
  • 승인 2019.10.23 11: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NS뉴스통신=정찬성 기자] 평택시어린이급식관리지원센터(센터장 김남곤)는 지난 14일에는 송탄보건소 아이맘카페에서, 15일은 안중보건지소에서 등록기관 어린이 및 교사 360여명을 대상으로 식생활 안전 인형극 공연을 총 4회 진행했다.

이번 인형극은 경기도가 지원하고 평택시어린이급식관리지원센터에서 주관하여 관내 2~3세 어린이들에게 무료로 지원했다.

인형극 ‘튼튼 나라의 앨리스’는 앨리스, 포비 남매가 튼튼나라에 가서 세균맨을 물리치기 위해 깨끗하게 손씻는 방법을 배우고, 건강한 채소를 먹어 소금여왕의 유혹에서 벗어나는 이야기를 관람 연령에 맞춰 쉽고 재미있게 배울 수 있도록 구성했다.

인형극을 관람한 기관 관계자는 “공연 관람 후 원에 도착한 아이들이 스스로 세균맨을 물리쳐야 한다고 손을 깨끗이 씻었다”는 일화와 함께 “좋은 공연을 준비해주신 경기도, 평택시, 어린이급식관리지원센터에 감사드린다”고 전했다.

김남곤 센터장(국제대학교 호텔외식조리학과)은 “어린이급식관리지원센터는 어린이들의 건강한 식습관 형성을 위해 방문교육, 어린이 체험관 개소, 4~7세 대상의 뮤지컬을 지원하고 있으며, 특히 이번 공연은 기관의 요구를 반영하여 2~3세 어린이 대상의 인형극을 처음 기획·지원하게 되어 더욱 의미 있게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소통하고 함께 발전해나가는 센터가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정찬성 기자 ccs123@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