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구갈동, 행복두드림 자원봉사단 대한민국 나눔국민대상 표창
상태바
용인시 구갈동, 행복두드림 자원봉사단 대한민국 나눔국민대상 표창
  • 정찬성 기자
  • 승인 2019.10.10 16: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0일 KBS 신관서…5년간 저소득층에 반찬봉사 공로 인정

[KNS뉴스통신=정찬성 기자] 용인시 기흥구 구갈동은 행복두드림 자원봉사단이 10일 KBS 신관서 열린 2019 대한민국 나눔국민대상 시상식에서 나눔국민운동본부대표 표창을 받았다고 밝혔다.

행복두드림 자원봉사단은 지난 5년간 관내 저소득 홀로어르신과 중증장애인 22가구에 매주 직접 만든 반찬을 총 3900여회 방문·전달하며 건강관리와 고독사 예방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인적부문 표창을 받았다.

한 봉사단원은 “10명으로 시작해 43명의 봉사단으로 성장하는 동안 마을 어르신들을 내 부모처럼 정성껏 보살펴왔다. 이 상을 더욱 성실히 봉사하란 뜻으로 알고 지역사회에 꾸준히 사랑을 전하겠다”고 수상 소감을 밝혔다.

동 관계자는 “찾아오는 이 없는 이웃에 나눔을 실천해 온 행복두드림 자원봉사단에 감사하며 앞으로도 배려가 넘치는 마을을 만들어갈 것”이라고 말했다.

보건복지부 · KBS · 사회복지공동모금회가 공동 주최하는 대한민국 나눔국민대상은 매년 나눔을 실천한 개인이나 단체를 인적 ․ 물적 ․ 희망멘토링 부문으로 나눠 표창하고 있다.

정찬성 기자 ccs123@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