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17 14:17 (목)
함양군, 우리동네 살리기사업 최종 선정... 88억 투입
상태바
함양군, 우리동네 살리기사업 최종 선정... 88억 투입
  • 박영철 기자
  • 승인 2019.10.10 13: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함양군
사진=함양군

[KNS뉴스통신=박영철 기자] 함양군은 함양읍 인당마을이 국토교통부에서 주관하는 2019년 하반기 도시재생뉴딜 우리동네 살리기사업 공모에 최종 선정됐다고 10일 밝혔다.

이번 도시재생 뉴딜사업에 선정된 인당마을은 3년간 국비 50억원, 지방비 33억원, 기금 5억을 포함해 총 88억원이 투입된다.

우리동네 살리기사업은 전국의 낙후 지역 500곳에 5년간 50조원이 투입되는 문재인 정부의 대선공약 사업이다.

우리동네 살리기사업은 동네를 완전히 철거하는 재건축 등의 도시정비사업과 달리 낙후된 기존 도시의 역사·문화적 특성을 살려 새롭게 부흥시키는 것이다.

 함양군의 도시성장 및 발전과정에서 운림, 교산리 일대 신규개발지 공급으로 쇠퇴했던 인당마을 일원의 5만㎡에는 ‘사람을 잇는 공동포괄케어’, ‘자원을 잇는 항노화 마을’, ‘경제를 잇는 항노화 마을’사업이 추진될 계획이다.

박영철 기자 ppp9994@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