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17 17:52 (일)
2019 KBL, 11월 4일 국내 신인선수 드래프트 실시
상태바
2019 KBL, 11월 4일 국내 신인선수 드래프트 실시
  • 김숙임 기자
  • 승인 2019.10.08 21: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NS뉴스통신=김숙임 기자]  KBL은 오는 11월 4일 개최하는 2019 KBL 국내 신인선수 드래프트에 참가하는 협회 소속 명단을 발표 했다.

올해 신인선수 드래프트에는 박정현(고려대), 김경원(연세대), 이윤수(성균관대), 박찬호(경희대) 등 대학졸업예정자 외 고려대 김진영(3학년)이 재학생 신분으로 참가신청을 했다. 또한 고등학교 졸업예정인 안양고 김형빈도 프로 무대에 도전 한다.

이외 일반인 참가자 자격으로 총 11명의 선수가 KBL 드래프트에 신청했다. 일반인 참가자로는 지난 10월 5일까지2019 FIBA 3x3 U23 월드컵 대회에 출전했던 김훈과 2017년도에 이어 KBL에 재 도전하는 브리검영대 출신의 이주한 등 총11명이 신청해, 10월 14일 서초 종합체육관에서 진행되는 일반인 실기테스트에 참가한다.  

본 일반인 실기테스트 합격 시, KBL 신인선수 드래프트 최종 참가자 명단에 이름을  올릴 수 있다.  

2019 KBL 국내 신인선수 드래프트 순위 추첨 행사는 10월 28일 리베라 호텔에서, 트라이아웃과 선수 지명 행사는 11월 4일 잠실학생체육관에서 열린다. 또한 10월 16일에는 KBL센터에서 드래프트 참가 선수들의 예비소집 및 컴바인(신체 측정)이 함께 진행 될 예정이다.

김숙임 기자 ball@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