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09 08:34 (월)
영양군, 수비초 신품종 육성 평가회 개최
상태바
영양군, 수비초 신품종 육성 평가회 개최
  • 장세홍 기자
  • 승인 2019.09.19 13: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영양군
사진=영양군

[KNS뉴스통신=장세홍 기자] 영양군에서는 19일 경북대학교와 농업기술센터, 영양고추연구소, 지역내 토종고추 재배 농업인 등 30명이 참석한 가운데 ‘수비초 신품종 육성 평가회’를 개최했다.

평가회에서는 역병-청고 복합저항성 교잡종인 ‘역강수미’, ‘일품수미’, ‘안심수미’를 육종, 농가에 보급해 시험재배 한 결과 그 중 가장 우수한 ‘안심수미’를 수비면 시험재배포장(오기리)에서 평가했다.

이어 일월면 영양고추공정육묘장에 있는 채종포에 방문해 육성 수비초에 대한 계통 평가 및 앞으로의 토종고추 발전방안에 대해 모색해 평가회 결과를 바탕으로 2020년 토종 및 교잡종 공급에 대한 계획을 설명했다.

수비초는 칼초라고 불리며 우수한 맛과 빛깔을 지닌 것으로 평가되나 수량이 적고 내병성이 약해 연구용역을 꾸준히 진행해 왔으며, 2015년 역강신수비와 역강순수비를 품종 보호 출원을 해 품종 보호 등록을 했다.

또한 잡종강세를 이용한 수비초 교잡종을 육성해 시험재배 중에 있으며 재배 결과에 따라 2020년에 확대 재배할 예정이다.

강완석 농업축산과장은 “내병성과 수량성을 갖춘 수비초를 지역 재래종으로 육성하고 교배종에 손색이 없는 일대잡종 육종을 육성하는 등 수비초를 브랜드화하고 영양군만의 지역 특화 상품으로 개발해 영양고추의 명성을 유지하는 데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장세홍 기자 jsh953@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