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05 22:17 (목)
태풍 15호, 관동 상륙 도쿄에서 1명 사망
상태바
태풍 15호, 관동 상륙 도쿄에서 1명 사망
  • AFPBBNews=KNS뉴스통신
  • 승인 2019.09.09 15: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쿄에서 태풍 15호에 의해 부러진 나무 ⓒAFPBBNews
도쿄에서 태풍 15호에 의해 부러진 나무 ⓒAFPBBNews

[크레디트 ⓒAFPBBNNews=KNS뉴스통신] 강한 태풍 15호(아시아 이름: 화사이, Faxai)는 9일 새벽 일본 관동 지방에 상륙했다. 많은 사람에게 피난 지시나 피난 권고가 내려진 것 외, 광범위하고 정전이나 교통 기관의 혼란이 발생했다.

최대 풍속 60㎧태풍 15호는 고속으로 도쿄 만(Tokyo Bay)을 통과한 뒤 9일 새벽에 지바 현에 상륙. 기상청은, 폭풍이나 높은 파도에 엄중히 경계해, 토사 재해나 홍수, 하천의 증수에 경계하도록 호소했다.

태풍 15호에 의한 수도권 주요 노선은 9일 출발지에서 적어도 오전 8시까지 운휴했다. NHK에 따르면 JR동 일본(East Japan Railway)의 신칸센 5노선은 속도를 떨어뜨리고 운행. JR동해(Central Japan Railway)은 강풍 때문에, 도쿄오다와라 간 신칸센의 운행을 출발지에서 보류했다.

태풍 접근에 따른 이미 8일에는 도쿄와 중부와 서 일본의 각 도시를 잇는 신칸센 약 100개나 도쿄 만의 페리가 운휴하게 되는 등 교통 혼란이 생겼다.

보도에 따르면 항공기는 9일로 예정됐던 100편 이상이 결항됐으며 폭풍우의 영향으로 가나가와 현의 연안을 달리는 간선 도로가 일부 통제됐다.

■ 도쿄도에서 한명 사망

경찰은 태풍 15호에 의한 도쿄도에서 50대 여성 한 명이 사망했다고 발표했다. 경찰에 따르면 태풍으로 인한 강한 바람에 건물 외벽을 들이받은 이 여성의 모습이 폐쇄회로(CCTV)에 잡혔다.

ⓒAFPBBNews

 

AFPBBNews=KNS뉴스통신 .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