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9-22 19:58 (일)
담양군, 태풍 ‘링링’ 대비 긴급 현장점검
상태바
담양군, 태풍 ‘링링’ 대비 긴급 현장점검
  • 방계홍 기자
  • 승인 2019.09.06 09: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첨단문화복합단지, 담양시장 등 공사현장 방문해 사전 대비 철저 당부
△고병주 부군수는 5일 북상하고 있는 제13호 태풍 링링의 대비를 위해 긴급회의를 개최하고 공사현장 점검에 나섰다.[사진=담양군]
△고병주 부군수는 5일 북상하고 있는 제13호 태풍 링링의 대비를 위해 긴급회의를 개최하고 공사현장 점검에 나섰다.(담양시장 쓰담길 사업장)[사진=담양군]

[KNS뉴스통신=방계홍 기자] 담양군(군수 최형식)은 지난 5일 북상하고 있는 제13호 태풍 링링의 대비를 위해 긴급회의를 개최하고 공사현장 점검에 나섰다.

이날 회의에서는 노후주택, 담장, 공사현장 등을 점검하고 수확물(벼, 과일 등)은 단단히 결박하도록 하고, 태풍 대비 주민들에게 마을방송을 통해 국민행동요령을 알리도록 지시했다.

또한 각 실과소별로 소관업무 현장을 방문해 예찰활동을 실시토록 하였으며 이날 고병주 담양부군수는 첨단문화복합단지 공동주택사업장과 담양시장 쓰담길 사업장을 방문해 공사관계자들에게 대형 크레인 운영중지와 시설물 안전관리대책 수립, 사전 대비에 총력을 다해줄 것을 당부했다.

고병주 부군수는 “태풍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서는 철저한 대비가 필요하다”며 “태풍의 경로가 유동적이고 7일 새벽에 전남을 지나갈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인명, 재산피해가 한 건도 일어나지 않도록 대비에 최선을 다해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방계홍 기자 chunsapan2@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